동양고전종합DB

春秋左氏傳(6)

춘추좌씨전(6)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춘추좌씨전(6)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經]十有一年春王二月 叔弓如宋하야 葬宋平公하다
11년 봄 주왕周王 2월에 숙궁叔弓나라에 가서 송평공宋平公장사葬事회장會葬하였다.
[經]夏四月丁巳 誘蔡侯般殺之于申注+蔡侯雖弑父而立 楚子誘而殺之 刑其群士 蔡大夫深怨 故以楚子名告하다
여름 4월 정사일丁巳日초자楚子채후蔡侯유인誘引해 그를 에서 죽였다.注+채후蔡侯가 비록 아비를 시해弑害하고 임금이 되었으나 초자楚子가 그를 유인誘引해 죽이고 그를 시종侍從한 사람들을 죽이니, 나라 대부大夫가 깊이 원망怨望하였다. 그러므로 초자楚子의 이름을 써서 부고赴告한 것이다.
[經]楚公子棄疾帥師圍蔡하다
나라 공자公子기질棄疾이 군대를 거느리고 가서 나라를 포위包圍하였다.
[經]五月甲申 夫人歸氏薨注+昭公母 胡女 歸姓 하다
5월 갑신일甲申日부인夫人귀씨歸氏하였다.注+부인夫人소공昭公모친母親이다. 호국胡國여인女人으로 귀씨歸氏이다.
[經]大蒐于比蒲하다
비포比蒲에서 군사훈련軍事訓鍊을 대대적으로 거행擧行하였다.
[經]仲孫貜會邾子盟于祲祥注+祲祥地闕 하다
중손확仲孫貜주자邾子와 만나 침상祲祥에서 결맹結盟하였다.注+침상祲祥소재지所在地를 알 수 없어 주석註釋하지 않았다.
[經]秋 季孫意如會晉韓起齊國弱宋華亥衛北宮佗鄭罕虎曹人杞人于厥憖注+厥憖地闕 하다
가을에 계손의여季孫意如나라 한기韓起나라 국약國弱나라 화해華亥나라 북궁타北宮佗나라 한호罕虎조인曹人기인杞人궐은厥憖에서 회합會合하였다.注+궐은厥憖소재지所在地를 알 수 없어 주석註釋하지 않았다.
[經]九月己亥 葬我小君齊歸注+齊 諡하다
9월 기해일己亥日에 우리 소군小君제귀齊歸장사葬事 지냈다.注+시호諡號이다.
[經]冬十有一月丁酉 楚師滅蔡하고 執蔡世子有以歸하야 用之注+用之 殺以祭山 하다
겨울 11월 정유일丁酉日초군楚軍나라를 하고서 나라 세자世子를 잡아 가지고 돌아가서 그를 희생犧牲으로 썼다.注+썼다는 것은 죽여서 산신山神에게 제사祭祀 지낸 것이다.
[傳]十一年春王二月 叔弓如宋하니 葬平公也注+嫌以聘事行 故傳具之
11년 봄 주왕周王 2월에 숙궁叔弓나라에 갔으니, 이는 송평공宋平公장사葬事회장會葬하기 위함이었다.注+빙문聘問의 일을 행한 것으로 의심할 성싶기 때문에 에 구체적으로 기록한 것이다.
[傳]景王問於萇弘曰 今玆諸侯何實吉하고 何實凶注+萇弘 周大夫 對曰 蔡凶이리이다
경왕景王장홍萇弘에게 “금년에 제후諸侯 중에 어느 나라가 하고 어느 나라가 하겠느냐?”注+장홍萇弘나라 대부大夫이다.고 묻자, 장홍萇弘이 대답하기를 “나라가 할 것입니다.
此蔡侯般弑其君之歲也 歲在豕韋注+襄三十年 蔡世子般 弑其君 歲在豕韋 至今十三歲 歲復在豕韋 般 卽靈侯也하니 弗過此矣注+言蔡凶不過此年리이다
금년이 바로 채후蔡侯이 그 임금을 시해弑害했던 해와 같이 세성歲星시위豕韋(室宿)에 있으니注+양공襄公 30년에 나라 세자世子이 그 임금을 시해弑害하였다. 그때 세성歲星시위豕韋에 있었는데, 13년이 지난 지금 세성歲星이 다시 시위豕韋에 와 있다는 말이다. 은 바로 채영후蔡靈侯이다. 나라는 금년을 넘기지 못할 것입니다.注+나라가 금년을 넘기지 못하고 한 일을 당할 것이라는 말이다.
楚將有之어니와 然壅也注+蔡近楚 故知楚將有之 楚無德而享大利 所以壅積其惡 歲及大梁이면 蔡復楚凶하리이다
나라가 장차 나라를 소유所有하겠지만 나라는 악행惡行이 쌓였으니注+나라가 나라 가까이에 있기 때문에 나라가 나라를 소유所有하게 될 것을 안 것이다. 나라가 도 없으면서 큰 이익을 누리는 것은 악행惡行을 쌓았기 때문이라는 말이다. , 세성歲星대량大梁에 미치면 나라는 부흥復興하고 나라는 한 일을 당할 것입니다.
天之道也注+楚靈王弑立之歲 歲在大梁 到昭十三年 歲復在大梁 美惡周必復 故知楚凶 니이다
이것이 천도天道(하늘의 뜻)입니다.”注+초영왕楚靈王겹오郟敖시해弑害하고서 스스로 임금이 된 해에 세성歲星대량大梁에 있었는데, 소공昭公 13년에 이르러 세성歲星이 다시 대량大梁에 와 있게 된다. 미악美惡(善事나 악사惡事)은 12년마다 반드시 반복反復되기 때문에 나라에 한 일이 있을 것을 안 것이다. 고 하였다.
楚子在申하야 召蔡靈侯하다
초자楚子에 있으면서 채영후蔡靈侯를 불렀다.
靈侯將往한대 蔡大夫曰 王貪而無信하고 注+蔡近楚之大國 故楚常恨其不服順이러니 今幣重而言甘하니 誘我也
영후靈侯가 가려 하자, 나라 대부大夫들이 말하기를 “초왕楚王은 탐욕스러워 신의信義가 없고, 유독 우리 나라에 을 품고 있었는데注+나라는 대국大國나라 가까이에 있었기 때문에 나라는 나라가 자기들에게 복종服從하지 않는 것을 항상 으로 여겼다. , 지금 보내온 예물禮物이 많고 초청招請하는 말이 달콤하니 이는 우리를 유인誘引하는 것입니다.
不如無往이니이다 蔡侯不可하다
가지 않는 것이 좋겠습니다.”고 하였으나, 채후蔡侯는 따르지 않았다.
三月丙申 楚子伏甲而饗蔡侯於申이라가 醉而執之하야 夏四月丁巳 殺之하고 刑其士七十人注+[附注] 林曰 幷殺蔡侯從行之士 凡七十人하다
3월 병신일丙申日초자楚子는 군대를 매복埋伏시켜 놓고서 에서 채후蔡侯접대接待하다가 채후蔡侯가 술에 취하자 체포逮捕하여, 여름 4월 정사일丁巳日채후蔡侯를 죽이고, 그 수행원隨行員 70인까지 함께 죽였다.注+[부주]林:채후蔡侯수행隨行한 사람까지 모두 70인을 함께 죽인 것이다.
公子棄疾帥師圍蔡注+傳言楚子無道 하다
공자公子기질棄疾이 군대를 거느리고 가서 나라를 포위包圍하였다.注+전문傳文초자楚子무도無道함을 말한 것이다.
韓宣子問於叔向曰 楚其克乎 對曰
한선자韓宣子숙향叔向에게 “나라가 승리勝利하겠는가?”라고 묻자, 숙향叔向이 다음과 같이 대답하였다.
克哉리이다
승리勝利할 것입니다.
蔡侯獲罪於其君注+謂弑父而立하고도 而不能其民注+不能施德일새 天將假手於楚以斃之注+借楚手以討蔡 何故不克이릿가
채후蔡侯가 그 임금에게 를 짓고도注+아비를 시해弑害하고서 스스로 임금이 된 것을 이른다. 백성에게 을 펴지 않기 때문에注+을 베풀지 않은 것이다. 하늘이 나라의 손을 빌려 채후蔡侯를 죽이려는 것이니注+나라의 손을 빌려 나라를 토벌하는 것이다. 어찌 승리勝利하지 못하겠습니까?
然肸聞之컨대 不信以幸 不可再也注+[附注] 林曰 以詐不信 僥倖而成라하니이다
그러나 내가 듣건대 신의信義가 없으면서 요행으로 성공하는 일은 두 번 다시 오지 않는다고 하였습니다.注+[부주]林: 신의信義를 지키지 않고 상대를 속여 요행으로 성공하는 것이다.
楚王奉孫吳以討於陳 曰 將定而國注+[附注] 林曰 而 女也 이라하니 陳人聽命이어늘
전에 초왕楚王손오孫吳대동帶同하고 가서 나라를 토벌할 때 ‘너희 나라를 안정安定시키려는 것이다.’注+[부주]林: (너)이다. 고 하자, 진인陳人은 그 명령命令을 따랐습니다.
而遂縣之注+事在八年하니이다
그런데 드디어 나라를 나라의 한 으로 만들었습니다.注+나라를 나라의 으로 만든〉 일은 소공昭公 8년에 있었다.
今又誘蔡而殺其君하고 以圍其國하니 雖幸而克이라도 必受其咎 弗能久矣리이다
그런데 지금 또 나라를 속여 그 임금을 죽이고서 그 나라를 포위하였으니, 비록 요행히 승리한다 하더라도 반드시 그에 상응相應재화災禍를 받을 것이고 나라를 오래 소유所有하지 못할 것입니다.
桀克有緡하고 以喪其國하고 紂克東夷하고 而隕其身注+紂爲黎之蒐 東夷叛之 桀爲仍之會 有緡叛之 故伐而克之이니이다
옛날에 하걸夏桀유민有緡전승戰勝하고서 그 나라를 잃었고, 은주殷紂동이東夷전승戰勝하고서 그 목숨을 잃었습니다.注+상주商紂에서 사냥할 때 동이東夷배반背叛하였고, 하걸夏桀에서 회맹會盟할 때 유민有緡배반背叛하였다. 그러므로 정벌征伐하여 승리勝利한 것이다.
楚小位下어늘暴於二王하니 能無咎乎注+[附注] 林曰 楚國小於夏殷 而位卑於桀紂 數行暴虐 甚於桀紂二王잇가
나라는 하걸夏桀이나 은주殷紂에 비해 영토領土도 작고 지위地位도 낮으면서 두 보다 포학暴虐한 짓을 자주 하니 재화災禍가 없을 수 있겠습니까?注+[부주]林: 나라는 나라나 나라보다 작고 지위地位하걸夏桀이나 상주商紂보다 낮은데, 포학暴虐한 짓을 자주 하는 것은 보다 심하다는 말이다.
天之假助不善 非祚之也 厚其凶惡而降之罰也니이다
하늘이 불선不善한 자를 돕는 것은 을 주려는 것이 아니라 그 흉악凶惡한 짓을 더욱 많이 하도록 만들어서 을 내리려는 것입니다.
且譬之如天其有五材 而將用之 力盡而敝之
그리고 또 비유하자면 하늘이 오재五材를 낸 것은 〈사람들에게 그것을〉 사용하게 하기 위해서이지만 그 힘(效用力)이 다하면 사람들은 그것을 버리는 것과 같습니다.
是以無拯이니 注+金木水火土五者爲物 用久則必有敝盡 盡則棄捐 故言無拯 拯 猶救助也 不可沒振 猶沒不可復振 [附注] 林曰 沒而不可復振 以喩楚靈王力盡自敝 無復救助 沒而不可復振也이니이다
그러므로 구제하지 않을 것이니 〈나라는〉 끝내[沒] 떨쳐 일어나지 못할 것입니다.”注+ 등 다섯 가지 재료材料는 오래 쓰면 반드시 망가져서 용도用途가 다하게 되고 용도用途가 다하면 버린다. 그러므로 구조救助하는 이가 없다고 한 것이다. 구조救助와 같고, 불가몰진不可沒振은 물속에 잠겨 다시 건져 올릴 수 없다는 말과 같다. [부주]林: 몰이불가복진沒而不可復振초영왕楚靈王의 힘이 다하면 스스로 망가져서 다시 구조하는 이가 없는 것이 물속에 잠긴 물건을 다시 건질 수 없는 것과 같다는 것을 비유한 것이다.
[傳]五月 齊歸薨하다
5월에 제귀齊歸하였다.
大蒐于比蒲하니 非禮也
그런데도 비포比蒲에서 군사훈련軍事訓鍊대대적大大的으로 거행擧行하였으니 가 아니다.
[傳]孟僖子會邾莊公하야 盟于祲祥하야 修好하니 禮也注+蒐非存亡之由 故臨喪不宜爲之 盟會以安社稷 故喪盟謂之禮
맹희자孟僖子주장공邾莊公과 만나 침상祲祥에서 결맹結盟하여 우호友好중수重修하였으니 에 맞았다.注+국가國家존망存亡이 달린 일이 아니기 때문에 국상國喪하여 거행擧行하는 것이 부당不當하지만 회맹會盟국가國家안정安定시키는 일이기 때문에 상중喪中결맹結盟한 것을 에 맞았다고 한 것이다.
泉丘人有女러니 夢以其帷幕孟氏之廟注+泉丘 魯邑 [附注] 林曰 夢以帷帳幕魯孟氏之廟하고 遂奔僖子하니 其僚從之注+鄰女爲僚友者 隨而奔僖子하다
천구泉丘에 어떤 여인女人이 있었는데, 자기의 장막帳幕으로 맹씨孟氏가묘家廟를 덮는 꿈을 꾸고서注+천구泉丘나라 이다. [부주]林: 장막帳幕으로 나라 맹씨孟氏가묘家廟를 덮는 꿈을 꾼 것이다. 드디어 맹희자孟僖子에게로 달려가니, 그 벗도 그를 따라갔다.注+이웃에 사는 그녀의 벗도 그녀를 따라 맹희자孟僖子에게 달려간 것이다.
注+二女自共盟 [附注] 林曰 他日設若有子 不得輒相棄背하라
여인女人맹희자孟僖子청구淸丘사신社神 앞에서 맹약盟約하기를 “아들을 낳으면 〈우리를〉 버리지 말라.”注+두 여인이 함께 맹약한 것이다. [부주]林: 후일後日에 만약 아들을 낳는다면 서로 버리거나 등지지 말기를 맹서盟誓한 것이다. 고 하였다.
僖子使助薳氏之簉注+簉 副倅也 薳氏之女 爲僖子副妾 別居在外 故僖子納泉丘人女 令副助之하다
맹희자孟僖子는 그 여인女人위씨薳氏보조補助하는 이 되게 하였다.注+부졸副倅(妾)이다. 위씨薳氏의 딸이 맹희자孟僖子부첩副妾(두 번째 첩)이 되어 밖에 별거別居하고 있었으므로 맹희자孟僖子천구泉丘여인女人들을 받아들여 위씨薳氏보조補助하게 한 것이다.
反自祲祥하야 宿於薳氏하야 生懿子及南宮敬叔於泉丘人하다
맹희자孟僖子침상祲祥에서 돌아와서 위씨薳氏처소處所에 묵으면서 천구인泉丘人의 몸에서 의자懿子남궁경숙南宮敬叔을 낳았다.
其僚無子하니 使字敬叔注+字 養也 似雙生하다
그 벗에게 아들이 없자 경숙敬叔양육養育하게 하였다.注+양육養育이다. 의자懿子경숙敬叔이 쌍둥이인 듯하다.
[傳]楚師在蔡注+向四月之師하니 晉荀吳謂韓宣子曰 不能救陳하고 又不能救蔡 注+物 事也 [附注] 朱曰 事事如此 人誰親我하여 晉之不能 亦可知也已
초군楚軍이 여전히 나라에 주재駐在하니注+초군楚軍은 4월에 기질棄疾이 거느리고 출동出動했던 군대이다., 나라 순오荀吳한선자韓宣子에게 말하기를 “우리가 나라도 구원하지 못했는데, 또 나라마저 구원하지 않는다면 사람들[物]은 우리를 가까이하지 않고서注+이다. [부주]朱: 일마다 이와 같이 하면 누가 우리를 가까이하겠느냐는 말이다. 우리 나라의 무능함을 알 것입니다.
爲盟主而不恤亡國이면 將焉用之리오
맹주盟主가 되어 망하는 나라를 구원하지 않는다면 그런 맹주를 장차 어디에 쓰겠습니까?”고 하였다.
會于厥憖하니 謀救蔡也注+不書救蔡 不果救
가을에 궐은厥憖에서 회합會合하였으니, 나라 구원救援에 관해 상의商議하기 위해서였다.注+나라 구원救援을 기록하지 않은 것은 끝내[果]구원救援하지 못하였기 때문이다.
鄭子皮將行 子産曰 行不遠하리니 不能救蔡也注+[附注] 林曰 言此行 必不能遠到 雖欲救蔡 將不能也리라
나라 자피子皮가 떠나려 할 때 자산子産이 말하기를 “가더라도 멀리 가지 못할 것이니 나라를 구원救援할 수 없을 것입니다.注+[부주]林: 이번 걸음은 반드시 멀리 갈 수 없을 것이니, 비록 나라를 구원救援하고 싶어도 구원할 수 없을 것이라는 말이다.
蔡小而不順하고 楚大而不德하니 天將棄蔡以壅楚하야 盈而罰之注+盈楚惡 蔡必亡矣리라
나라는 소국小國으로서 순종順從하지 않고 나라는 대국大國으로서 을 베풀지 않으므로 하늘은 나라를 버려 나라의 악행惡行이 쌓이게 하여 죄악罪惡극한極限에 차기를 기다려 을 내리려는 것이니注+나라의 죄악罪惡극한極限에 차는 것이다. 나라는 반드시 멸망滅亡할 것입니다.
且喪君而能守者鮮矣
그리고 또 임금을 잃고서 능히 나라를 지킨 경우는 드뭅니다.
三年王其有咎乎ᄂ저 美惡周必復이니
3년 뒤이면 초왕楚王에게 재화災禍가 있을 것이니 선행善行이나 악행惡行을 막론하고 세성歲星일주一周하는 12년이면 반드시 보응報應[復]이 있기 때문입니다.
王惡周矣注+元年 楚子弑君而立 歲在大梁 後三年 十三歲 歲星周 復於大梁 [附注] 林曰 周 歲星一周十二年也로다
초왕楚王죄악罪惡이 쌓인 지가 이미 12년이 되었습니다.”注+소공昭公원년元年초자楚子가 임금을 시해弑害하고 스스로 임금이 되었는데, 그때 세성歲星대량大梁에 있었다. 앞으로 3년이 지나 소공昭公 13년이 되면 세성歲星일주一周하여 다시 대량大梁으로 돌아온다. [부주]林: 세성歲星일주一周하는 12년을 이른다. 고 하였다.
晉人使狐父請蔡于楚하니 弗許注+狐父 晉大夫 [附注] 林曰 請楚赦蔡하다
진인晉人호부狐父사신使臣으로 보내어 나라에 나라의 사면赦免요청要請하니 허락하지 않았다.注+호부狐父나라 대부大夫이다. [부주]林: 나라에 나라의 사면赦免요청要請한 것이다.
[傳]單子會韓宣子于戚注+單子 單成公 視下言徐하다
단자單子에서 한선자韓宣子를 만났을 때注+단자單子선성공單成公이다.시선視線을 아래에 두고 말을 느리게 하였다.
叔向曰 單子其將死乎ᄂ저
숙향叔向이 말하기를 “단자單子는 아마도 머지않아[將] 죽을 것이다.
朝有著定注+著定 朝內列位常處 謂之表著하고 會有表注+野會 設表以爲位하며 衣有襘하고 帶有結注+襘 領會 結 帶結也이라
조정朝廷에는 해진 위치位置가 있고注+저정著定조정朝廷 안의 열위列位(品階에 따라 해진 위치位置)의 일정한 자리인데 이를 표저表著라 한다. 회합會合에는 표식表識가 있으며注+야외野外회합會合에는 표식表識설치設置하여 각자의 위치를 표시表示한다. 옷에는 깃이 있고 띠에는 대구帶鉤[結]가 있다.注+는 양쪽의 동정이 모이는 곳이고, 혁대革帶를 잠그는 쇠(帶鉤)이다.
會朝之言 必聞于表著之位하니 所以昭事序也注+[附注] 林曰 所以昭明行事之次序也 視不過結襘之中하니 所以道容貌也
조현朝見회견會見에는 말은 반드시 표저表著위치位置까지 들려야 하니 이는 일의 조리條理를 밝히기 위함이고注+[부주]林: 행사行事의 차례를 밝히기 위함이라는 말이다. , 시선視線은 옷깃과 대구帶鉤를 벗어나지 않아야 하니 이는 용모容貌수식修飾[道]하기 위함이다.
言以命之하고 容貌以明之하나니 失則有闕注+[附注] 林曰 失言失貌 則於事有所廢闕이라
말로써 명령命令발표發表하고 용모容貌로써 태도態度표명表明하니, 이에 실수가 있으면 일이 잘못된다.注+[부주]林: 말을 잘못하거나 용모를 잘못 가지면 일에 폐궐廢闕(廢棄되거나 누락漏落됨)되는 바가 있다는 말이다.
今單子爲王官伯하야 而命事於會호대 視不登帶하고 言不過步하며 貌不道容하고 而言不昭矣
그런데 지금 단자單子왕조王朝백관百官이 되어 회합會合에 와서 일을 하되, 시선視線은 상대의 대구帶鉤 위로 오르지 않고 말소리는 일보一步만 지나도 들리지 않으며, 모양은 용의容儀(禮儀에 맞는 모습)를 수식修飾하지 못하였고 말은 분명하지 않았다.
不道 不共하고 不昭 不從注+貌正曰共 言順曰從이라
용모가 수식되지 않으면 공손恭遜하지 못하고 말이 분명하지 않으면 사람들이 순종順從하지 않는다.注+용모容貌단정端正한 것을 ‘’이라 하고 말이 조리條理에 맞는 것을 ‘(따를 만한 말)’이라 한다.
無守氣矣注+爲此年冬單子卒起本로다
이는 저 단자單子에게 몸을 지킬 원기元氣가 없기 때문이다.”注+금년 겨울에 단자單子장본張本이다. 고 하였다.
[傳]九月 葬齊歸할새 公不慼하다
9월에 제귀齊歸장사葬事 지낼 때 소공昭公이 슬퍼하지 않았다.
晉士之送葬者 歸以語史한대 史趙曰 必爲魯郊注+言昭公必出在郊野 不能有國리라
나라 사람으로 나라에 와서 송장送葬한 자가 돌아가서 이 일을 사조史趙에게 말하니, 사조史趙는 “노군魯君은 반드시 교야郊野로 나가 있게 될 것이다.”注+소공昭公은 반드시 공궁公宮에서 쫓겨나 교야郊野에 있게 될 것이니 국가國家향유享有할 수 없을 것이라는 말이다. 고 하였다.
侍者曰 何故 曰 歸姓也로되 不思親하니 祖不歸也注+姓 生也 言不思親 則不爲祖考所歸祐리라
시종侍從이 “무엇 때문입니까?”라고 묻자, 사조史趙는 “귀씨歸氏소생所生[姓]이면서도 모친母親을 생각지 않았으니 그 조상祖上귀의歸依하지 않을 것이다.”注+(所生)이다. 모친母親을 생각하지 않았으니 조고祖考귀우歸祐(歸依해 도움)를 받지 못할 것이라는 말이다. 고 하였다.
叔向曰 魯公室其卑乎ᄂ저
숙향叔向이 말하기를 “나라 공실公室이 장차[其]쇠미衰微[卑]해질 것이다.
君有大喪이로되 國不廢蒐注+謂蒐比蒲하고 有三年之喪이로되 而無一日之慼이라
임금에게 대상大喪이 있는데도 국가國家에서 군사훈련軍事訓鍊폐지廢止하지 않았고注+비포比蒲에서 군사훈련軍事訓鍊한 것을 이른다. , 모친母親에는 삼년복三年服을 입는 가 있는데도 하루 동안도 슬퍼하지 않았다.
國不恤喪 不忌君也注+忌 畏也 君無慼容 不顧親也
국가가 임금의 상사喪事를 슬퍼하지 않는 것은 임금을 두려워하지 않아서이고注+는 두려워하는 것이다. , 임금에게 슬퍼하는 용모容貌가 없었던 것은 모친母親을 생각하지 않아서이다.
國不忌君하고 君不顧親하니 能無卑乎
국가國家는 임금을 두려워하지 않고 임금은 모친母親을 생각[顧]하지 않았으니 쇠미衰微해지지 않을 수 있겠는가?
殆其失國注+爲二十五年公孫於齊傳 이리라
아마도 나라를 잃게 될 것이다.”注+소공昭公 25년에 소공昭公나라로 도망[孫]간 의 배경이다. 고 하였다.
[傳]冬十一月 楚子滅蔡하고 用隱大子于岡山注+蔡靈公之大子 蔡侯廬之父하다
겨울 11월에 초자楚子나라를 하고서 은태자隱太子를 죽여 강산岡山에 지내는 제사祭祀희생犧牲으로 썼다.注+은태자隱太子채영공蔡靈公의 아들이고 채후蔡侯의 아버지이다.
申無宇曰 不祥이라
신무우申無宇가 말하기를 “상서롭지 못하다.
五牲不相爲用이어든 況用諸侯乎注+五牲 牛羊豕犬雞 [附注] 林曰 不相爲用 如祭馬先 不用馬之類
오생五牲을 서로 쓰지 않는 것인데 하물며 제후諸侯를 쓴단 말인가?注+오생五牲이다. [부주]林: 불상위용不相爲用은 이를테면 마선馬先(말의 조상祖上)의 제사祭祀에 말을 희생犧牲으로 쓰지 않는 이다.
王必悔之注+悔爲暴虐하리라
초왕楚王은 반드시 후회後悔하게 될 것이다.”注+포학暴虐한 짓을 한 것을 후회後悔할 것이라는 말이다. 고 하였다.
[傳]十二月 單成公卒注+終叔向之言 하다
12월에 선성공單成公하였다.注+마침내 숙향叔向의 말과 같이 되었다.
[傳]楚子城陳蔡不羹注+襄城縣東南有不羹城 定陵西北有不羹亭 [附注] 林曰 陳蔡皆爲楚縣 不羹有二 一在襄城東南 一在定陵西北 皆楚要地 楚靈王始爲城하고 使爲蔡公하다
초자楚子나라‧나라‧불갱不羹을 쌓고서注+양성현襄城縣 동남쪽에 불갱성不羹城이 있고, 정릉定陵 서북쪽에 불갱정不羹亭이 있다. [부주]林: 나라와 나라가 모두 나라의 이 되었다. 불갱不羹이란 지명地名을 가진 곳이 두 군데 있다. 하나는 양성襄城 동남쪽에 있고, 하나는 정릉定陵 서북쪽에 있는데, 모두 나라의 요지要地초영왕楚靈王이 처음 을 쌓았다. 기질棄疾채공蔡公(蔡를 통치統治하는 총독總督)으로 보냈다.
王問於申無宇曰 棄疾在蔡何如 對曰 擇子莫如父 擇臣莫如君이니이다
초영왕楚靈王신무우申無宇에게 “기질棄疾나라에 나가 있는 것이 어떠한가?”라고 묻자, 신무우申無宇가 대답하기를 “자식 중에 유능有能한 자를 고르는 데는 아비만 한 이가 없고 신하臣下 중에 유능한 자를 고르는 데는 임금만 한 이가 없습니다.
鄭莊公注+子元 鄭公子 莊公寘子元於櫟 桓十五年 厲公因之以殺櫟大夫檀伯 遂居櫟 卒使昭公不安位而見殺하고 齊桓公城穀而寘管仲焉하야 至于今賴之注+城穀 在莊三十二年니이다
정장공鄭莊公을 쌓고서 자원子元을 그곳에 두어 정소공鄭昭公으로 하여금 임금이 되지 못하게 하였고注+자원子元나라 공자公子이다. 정장공鄭莊公자원子元에 두었는데, 환공桓公 15년에 정여공鄭厲公자원子元의 도움을 받아 대부大夫단백檀伯을 죽이고 드디어 주거住居하여, 끝내 정소공鄭昭公으로 하여금 군위君位안정安定되지 않아 시해弑害 당하게 하였다. , 제환공齊桓公을 쌓고서 관중管仲을 그곳에 두어 지금까지 그 은덕恩德을 입고 있습니다.注+을 쌓은 것은 장공莊公 32년에 있었다.
臣聞注+上古 金木水火土 謂之五官 玄鳥氏丹鳥氏 亦有五 又以五鳩鳩民 五雉爲五工正 蓋立官之本也 末世隨事施職 是以官無常數 今無宇稱習古言 故云五大也 言五官之長 專盛過節 則不可居邊 細弱不勝任 亦不可居朝廷 이며 親不在外 羈不在內라하야늘
이 듣건대 오대五大변방邊方에 두지 않고 오세五細조정朝廷에 두지 않으며注+상고上古에는 금목수화토金木水火土오관五官이라 하였다. 현조씨玄鳥氏단조씨丹鳥氏에도 오관五官이 있고, 또 오구五鳩를 두어 백성을 모으고 오치五雉를 두어 오공五工(長)으로 삼았으니, 가 대체로 관직官職을 세우는 근본이었던 듯하다. 후세後世(末世)에는 일에 따라 관직官職을 설치하였으므로 관원官員에 일정한 수가 없는데, 지금 무우無宇는 오랜 옛날의 제도制度를 말하였기 때문에 ‘오대五大’라고 한 것이다. 〈이 는〉 오관五官으로서 전단專斷하는 행위行爲흥성興盛세력勢力한도限度를 지나친 사람은 외변外邊에 있게 해서는 안 되고, 잗달고 유약柔弱하여 직임職任을 감당하지 못하는 사람은 조정朝廷 안에 있게 해서는 안 된다는 말이다. , 친척親戚외방外方에 두지 않고 외국인外國人조정朝廷 안에 두지 않는다고 하였습니다.
今棄疾在外하고 鄭丹在內注+襄十九年 丹奔楚 [附注] 林曰 棄疾親也 而居外爲蔡公 然丹羈也 而居內爲右尹하니 君其少戒하소서
그런데 지금 기질棄疾외방外方에 두고 정단鄭丹조정朝廷 안에 두셨으니注+양공襄公 19년에 연단然丹(子革)이 나라에서 나라로 출분出奔하였다. [부주]林: 기질棄疾친족親族인데도 채공蔡公이 되어 외방外方에 나가 있고, 연단然丹은 나그네인데도 우윤右尹이 되어 조정朝廷 안에 있다는 말이다. 임금님께서는 조금 경계警戒하소서.”라고 대답하였다.
王曰國有大城何如注+[附注] 林曰 又問城陳蔡不羹 得失如何
초영왕楚靈王이 “국가國家고대高大이 있는 것은 어떠한가?”注+[부주]林: 또 불갱不羹을 쌓은 것에 대해 이해득실利害得失이 어떠하냐고 물은 것이다. 라고 묻자,
對曰鄭京櫟實殺曼伯注+曼伯 檀伯也 厲公得櫟 又幷京하고 宋蕭亳實殺子游注+在莊十二年 [附注] 林曰 宋萬立子游 群公子奔蕭 公子御說奔亳 蕭叔大心與群公子殺子游 하고 齊渠丘實殺無知注+在莊九年 渠丘 今齊國西安縣也 齊大夫雍廩邑 하고 衛蒲戚實出獻公注+蒲 寗殖邑 戚 孫林父邑 出獻公 在襄十四年하니 若由是觀之 則害於國이니이다
신무우申無宇가 대답하기를 “나라의 경성京城역성櫟城이 실로 만백曼伯을 죽게 만들었고注+만백曼伯단백檀伯이다. 정여공鄭厲公역읍櫟邑을 얻고 또 경읍京邑까지 겸병兼倂하였다. , 나라의 소성蕭城박성亳城이 실로 자유子游(宋閔公)를 죽게 만들었으며注+장공莊公 12년에 있었다. [부주]林: 송만宋萬자유子游를 임금으로 세우자, 군공자群公子소읍蕭邑으로 도망가고 공자公子어설御說박읍亳邑으로 도망갔다. 소읍蕭邑숙대심叔大心군공자群公子와 함께 자유子游를 죽였다. , 나라의 거구성渠丘城이 실로 위무지魏無知를 죽게 만들었고注+장공莊公 9년에 있었다. 거구渠丘는 지금의 나라 서안현西安縣으로 나라 대부大夫옹름雍廩봉읍封邑이었다. 나라의 포성蒲城척성戚城이 실로 위헌공衛獻公출분出奔하게 만들었으니注+영식寗殖봉읍封邑이고 손임보孫林父봉읍封邑이다. 위헌공衛獻公출분出奔양공襄公 14년에 있었다., 이로써 보면 고대高大국가國家가 됩니다.
末大必折注+折其本 하고 尾大不掉 君所知也注+爲十三年陳蔡作亂傳 니이다
나무의 가지[末]가 크면 반드시 밑동이 부러지고注+그 밑동이 부러진다는 말이다. , 짐승의 꼬리가 크면 흔들 수 없다는 것은 임금님께서도 아시는 바일 것입니다.”注+소공昭公 13년에 을 일으킨 의 배경이다. 고 하였다.
역주
역주1 楚子虔 : 楚靈王이다. 본래의 이름은 圍였는데, 卽位한 뒤에 虔으로 고쳤다.
역주2 唯蔡於感 : 唯感於蔡이다.
역주3 : 기
역주4 不可沒振 : 自然이 五材를 生産한 것은 사람들이 使用하게 하기 위해서인데, 사람들은 이 五材로 器具를 만들어 사용하다가 망가져서 쓸모가 없어지면 버린다. 하늘이 楚子의 힘을 利用하여 蔡나라를 치게 하였으나 楚子에게 利用價値가 없어지면 사람들이 망가진 器具를 버리듯이 하늘도 楚子를 버릴 것이라는 것을 비유한 말이다. 不可沒振을 杜注에는 물속에 빠져[沒] 건질[振] 수 없는 뜻으로 풀었으나, 譯者는 ‘沒은 終이고 振은 興이다’고 한 〈楊注〉의 說을 取해 번역하였다.
역주5 盟于淸丘之社……無相棄也 : 두 女人이 孟僖子와 盟約한 것이라고 한 〈楊注〉의 說을 취해 번역하였다.
역주6 物以無親 : ‘物’字가 廣範圍하게 쓰이니 ‘事’와 ‘人’의 뜻이 모두 포함되어 있다. 그러나 여기서는 ‘人’으로 解釋해야 한다. 《周易文言》에 ‘聖人興而萬物覩’와 《孟子》 〈離婁上〉에 ‘是絶物也’의 物은 모두 사람을 가리켜 말한 것이라고 한 《左氏會箋》의 說을 취해 번역하였다.
역주7 朝[趙] : 저본에는 ‘朝’로 되어 있으나 《十三經注疏》本에 의거하여 ‘趙’로 바로잡았다.
역주8 棄疾 : 楚平王의 이름이다. 楚共王의 아들이고 楚靈王의 아우이다.
역주9 城櫟而寘子元焉 使昭公不立 : 〈楊注〉에는 “馬宗璉의 〈補注〉에 ‘子元은 鄭厲公의 字인 듯하다. 당시에 櫟에서 鄭나라의 國都로 侵入한 일이 있었고, 鄭昭公이 出奔하자 鄭厲公이 비로소 들어왔기 때문에 ‘使昭公不立’이라 한 것이다.’고 하였으니, 이 說이 옳다.”고 하였고, 《左氏會箋》에는 “子元은 바로 鄭厲公이다. 鄭莊公이 櫟에 城을 쌓아 子元을 그곳에 住居하게 하였으니 名聲과 地位가 이미 드러났다. 鄭莊公이 죽은 뒤에 子元이 宋나라로 出奔하였기 때문에 宋人이 鄭나라 대부 祭仲을 脅迫하여 鄭厲公을 임금으로 세우게 한 것이니, 杜注의 말과 같이 鄭昭公의 君位가 安定되지 못하게 한 것이고 鄭昭公이 임금으로 서지 못하게 한 것은 아니다.”고 하였다. 鄭莊公에게는 公子忽, 公子突, 子亹, 子儀 등 여덟 명(나머지 4人은 未詳)의 아들이 있었는데, 桓公 11년에 鄭莊公이 죽자 鄭昭公(忽)이 卽位하였는데 이해에 鄭昭公이 衛나라로 出奔하고 鄭厲公(突)이 卽位하였다. 桓公 15년에 鄭厲公이 蔡나라로 出奔하고 鄭昭公이 돌아와 復位하였다. 이해 가을에 鄭厲公이 櫟으로 들어와서 檀伯을 죽이고 드디어 櫟에 住居하였다. 桓公 17년에 鄭昭公이 弑害되고 子亹가 卽位하였는데, 桓公 18년에 齊人이 子亹를 죽이고 子儀를 鄭나라의 임금으로 세웠다. 莊公 14년에 鄭나라 大夫傅瑕가 子儀를 弑害하고 鄭厲公을 다시 임금으로 세웠다.
역주10 五大‧五細 : 五大는 太子‧母弟‧貴寵公子‧公孫‧累世正卿이고, 五細는 尊貴한 이를 해치는 卑賤者‧年長者를 능멸하는 年少者‧가까운 사람을 離間하는 疏遠한 자‧舊人을 離間하는 新人‧强大한 이를 蔑視하는 弱小者이다. 〈正義‧賈逵說〉

춘추좌씨전(6) 책은 2019.05.28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