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春秋左氏傳(7)

춘추좌씨전(7)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춘추좌씨전(7)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經]七年春王正月이라
7년 봄 주왕周王정월正月이다.
[經]夏四月
여름 4월이다.
[經]秋 齊侯鄭伯盟于鹹注+衛地 [附注] 林曰 此也 特相盟 自齊桓以來未之有也 於是再見 諸侯無主盟矣 是故書石門以志諸侯之合 書鹹以志諸侯之散 此하다
가을에 제후齊侯정백鄭伯에서 회맹會盟하였다.注+나라 땅이다. [부주]林: 이것은 특상맹特相盟이다. 특상맹特相盟제환공齊桓公 이후로 없었는데, 이때에 다시 보인 것은 제후諸侯맹주盟主가 없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은공隱公 3년에 석문石門회맹會盟을 기록하여 제후諸侯화합和合을 드러내고, 회맹會盟을 기록하여 제후의 이산離散을 드러내었으니, 이것이 춘추春秋종시終始이다.
[經]齊人執衛行人北宮結以侵衛注+稱行人 非使人之罪하다
제인齊人나라 행인行人북궁결北宮結을 체포하고서 나라를 침공侵攻하였다.注+행인行人으로 칭한 것은 사자使者가 아니기 때문이다.
[經]齊侯衛侯盟于沙注+結叛晉也 陽平元城縣東南有沙亭하다
제후齊侯위후衛侯에서 결맹結盟하였다.注+북궁결北宮結나라를 배반하였기 때문이다. 양평陽平원성현元城縣 동남쪽에 사정沙亭이 있다.
[經]大雩注+無傳 過也하다
우제雩祭를 지냈다.注+이 없다. 시기가 지난 뒤에 〈지냈기 때문에 기록한 것이다.〉
[經]齊國夏帥師伐我西鄙注+夏 國佐孫하다
나라 국하國夏가 군대를 거느리고 와서 우리나라 서쪽 변비邊鄙침벌侵伐하였다.注+국좌國佐의 손자이다.
[經]九月 大雩注+無傳 過也하다
9월에 우제雩祭를 지냈다.注+이 없다. 시기가 지난 뒤에 지낸 것이다.
[經]冬十月이라
겨울 10월이다.
[傳]七年春二月 周儋翩于儀栗以叛注+儀栗 周邑하다
7년 봄 2월에 나라 담편儋翩의율儀栗로 들어가서 반란叛亂을 일으켰다.注+의율儀栗나라 이다.
[傳]齊人歸鄆陽關하니 陽虎居之以爲政注+鄆陽關皆魯邑 中貳於齊 齊今歸之 不書 虎專之하다
제인齊人양관陽關나라에 돌려주니, 양호陽虎가 그곳에 거주居住하며 국정國政주지主持하였다.注+양관陽關은 모두 나라 이다. 중간에 〈나라를 배반하고〉 나라에 붙었었는데, 나라가 이제 나라에 돌려준 것이다. 이를 에 기록하지 않은 것은 양호陽虎가 그 독점獨占하였기 때문이다.
[傳]夏四月 單武公注+穆公子劉桓公注+文公子敗尹氏于窮谷注+尹氏復黨儋翩 共爲亂也 하다
여름 4월에 단무공單武公注+단무공單武公단목공單穆公의 아들이다.유환공劉桓公注+유환공劉桓公유문공劉文公의 아들이다. 윤씨尹氏궁곡窮谷에서 패배시켰다.注+윤씨尹氏가 다시 담편儋翩이 되어 함께 반란叛亂을 일으켰다.
[傳]秋 齊侯鄭伯盟于鹹하고 徵會于衛注+徵 召也하니 衛侯欲叛晉注+屬齊鄭也하다 諸大夫不可라하니 使北宮結如齊하야 而私於齊侯注+[附注] 林曰 私於齊景公曰 執結以侵我注+欲以齊師懼諸大夫하라
가을에 제후齊侯정백鄭伯에서 결맹結盟하고서 나라에 사람을 보내어 회맹會盟에 오라고 부르니注+은 부름이다., 위후衛侯나라를 배반하고注+나라와 나라에 복속服屬하고자 한 것이다. 동맹同盟하고자 하였다.〉 대부大夫들이 불가不可하다고 하니, 위후衛侯북궁결北宮結나라로 보내어 은밀히 제후齊侯에게注+[부주]林: 제경공齊景公에게 은밀히 말한 것이다. 북궁결北宮結을 체포하고서 우리나라를 침공侵攻하십시오.注+제군齊軍으로써 대부大夫들을 두렵게 하고자 한 것이다. ”라고 하였다.
齊侯從之하니 乃盟于瑣注+瑣 卽沙也 爲明年涉梭衛侯手起하다
제후齊侯가 그 말을 따르니, 〈위후衛侯는〉 이에 〈제후齊侯와〉 에서 결맹結盟하였다.注+는 바로 이다. 명년明年섭타涉佗위후衛侯의 손을 밀친 원인이다.
[傳]注+齊叛晉故하니 陽虎御季桓子하고 公斂處父御孟懿子注+處父 孟氏家臣成宰公斂陽하야 將宵軍齊師注+[附注] 林曰 將乘夜以攻齊師하다
나라 국하國夏가 우리나라를 침벌侵伐하니注+나라가 나라를 배반하였기 때문이다., 양호陽虎계환자季桓子전거戰車를 몰고 공렴처보公斂處父맹의자孟懿子전거戰車를 몰고서注+처보處父맹씨孟氏가신家臣으로 성읍成邑읍재邑宰공렴양公斂陽이다. 밤에 제군齊軍을 공격하기로 하였다.注+[부주]林: 야간夜間을 이용해 제군齊軍을 공격하려 한 것이다.
齊師聞之하고 墮伏而待之注+墮毁其軍以誘敵 而設伏兵하다
제군齊軍은 이 정보情報를 듣고서 방비防備철거撤去하고 매복埋伏하여 노군魯軍을 기다렸다.注+유인誘引하기 위해 방비防備철거撤去하고서 복병伏兵설치設置한 것이다.
處父曰 虎不圖禍하니 而必死注+而 汝也 [附注] 林曰 不圖度禍難 以攻齊師 汝必當死 리라 苫夷曰 虎陷二子於難注+苫夷 季氏家臣 二子 季孟이면 하리라 虎懼하야 乃還하다
처보處父가 “양호陽虎화난禍難을 생각지 않고 〈경솔輕率진격進擊하였으니,〉 너는 반드시 죽을 것이다.注+(너)이다. [부주]林: 화난禍難을 헤아리지 않고 제군齊軍을 공격하였으니, 너는 반드시 죽을 것이라는 말이다. ”고 하고, 점이苫夷가 “양호陽虎가 두 분을 화난禍難에 빠뜨린다면注+점이苫夷계씨季氏가신家臣이다. 이자二子계환자季桓子맹의자孟懿子이다.유사有司를 기다리지 않고 내가 반드시 너를 죽이겠다.”고 하니, 양호陽虎는 두려워서 곧 환군還軍하였다.
不敗注+傳言陪臣强 能自相制 季孟不敢有心하다
그러므로 패전敗戰하지 않았다.注+전문傳文배신陪臣(家臣)이 하여 스스로 서로를 견제牽制하니, 계씨季氏맹씨孟氏가 감히 딴마음을 먹지 못하였음을 말한 것이다.
[傳]冬十一月戊午 單子劉子逆王于慶氏注+慶氏 守姑蕕大夫 하니 晉籍秦送王하다
겨울 11월 무오일戊午日단자單子유자劉子경씨慶氏의 집으로 가서 을 맞이하니注+경씨慶氏고유姑蕕를 지키는 대부大夫이다.나라 적진籍秦호송護送하였다.
己巳 王入于王城注+己巳 十二月五日 有日無月 하야 館于公族黨氏注+黨氏 周大夫 라가 而後于莊宮注+莊王廟也하다
기사일己巳日왕성王城으로 들어가서注+기사己巳는 12월 5일이다. 만 기록하고 은 기록하지 않았다. 공족당씨公族黨氏의 집에 머물렀다가注+당씨黨氏나라 대부大夫이다. 뒤에 장왕莊王[宮]에 조배朝拜하였다.注+장궁莊宮장왕莊王이다.
역주
역주1 特相盟 : 한 나라 임금이 다른 한 나라 임금과 단 둘이서 會盟하는 것이다. 두 나라만이 회합할 경우 서로 主人 되기를 사양하기 때문에 회담이 이루어지지 않는다. 桓公 2年傳을 참조할 것.
역주2 春秋之終始 : 隱公 3년 經의 ‘齊侯鄭伯盟于石門’ 林注를 참고할 것.
역주3 人[入] : 저본에는 ‘人’으로 되어 있으나, 《十三經注疏》本에 의거하여 ‘入’으로 바로잡았다.
역주4 沱[佗] : 저본에는 ‘沱’로 되어 있으나, 《十三經注疏》本에 의거하여 ‘佗’로 바로잡았다.
역주5 齊國夏伐我 : 鄭나라와 衛나라는 이미 齊나라에 服從하였으나, 魯나라는 여전히 晉나라를 背叛하지 않았다. 봄에 齊나라가 鄆과 陽關을 魯나라에 돌려주어 懷柔하였으나, 魯나라는 齊나라에 복종하지 않았다. 그러므로 이번에 魯나라를 侵攻한 것이다. 參考文獻 《左氏會箋》
역주6 不待有司 余必殺女 : 法을 맡은 有司가 너의 罪를 處罰[治]하기를 기다리지 않고 내가 반드시 먼저 너를 죽이겠다는 말이다.
역주7 : 朝拜로 先祖의 廟에 參拜하는 것이다.

춘추좌씨전(7) 책은 2019.05.28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