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國語(2)

국어(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국어(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88. 董叔欲爲繫援
[大義]결혼을 출세의 수단으로 삼으려 했던 자의 좌절.
188. 동숙董叔이 연줄에 매달리려 하다
將取於한대
동숙董叔범씨范氏 집안에 장가들려고 하였다.
叔向曰 范氏하니
숙향叔向이 말하기를, “범씨 집안은 부자이다.
盍已乎 曰欲爲하노이다
어찌 장가드는 일을 중지하지 않는가?” 하니, 동숙董叔이 말하기를, “연줄을 대어서 매달려 보려는 생각에서입니다.” 하였다.
它日 董祁愬於范獻子하야 曰不吾敬也라하니 獻子執而紡於庭之槐하다
어느 날, 동기董祁범헌자范獻子에게 참소해 말하기를, “〈남편이〉 나를 공경하지 않습니다.” 하자, 범헌자가 매부를 붙잡아다가 뜰의 홰나무에 매달았다.
叔向過之하니 曰子盍爲我請乎 叔向曰 求繫하야 旣繫矣 求援하야 旣援矣
그때 마침 숙향이 그곳을 지나가자 동숙이 말하기를, “당신께서는 어찌 나를 위하여 풀어달라고 청하여 주지 않으십니까?” 하자, 숙향이 말하기를, “연줄을 대려다가 연줄에 묶였고, 매달려 보려다가 이미 나무에 매달려졌다.
欲而得之어니 又何請焉
하고자 하는 것마다 얻었는데 또 무엇을 어찌 청하겠는가?” 하였다.
역주
역주1 董叔 : 晉나라의 大夫.
역주2 范氏 : 范宣子의 딸. 뒤에 나오는 董祁이다. 곧 范獻子의 여동생이다.
역주3 : 부자는 반드시 교만하고, 교만하면 반드시 사람을 능멸한다는 뜻이다.
역주4 繫援 : 연줄에 매달려 도움을 받으려 함이다.

국어(2) 책은 2019.05.1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