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戰國策(1)

전국책(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전국책(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84. 楚杜赫說楚王
나라 두혁杜赫초왕楚王에게 유세하다
說楚王以取趙.
나라 두혁杜赫초왕楚王(懷王)에게 나라와 우호할 수 있다고 유세하였다.
王且予之, 而令私行.
이에 초왕楚王은 그에게 오대부五大夫의 벼슬을 주고 몰래 나라로 가게 하였다.
謂楚王曰:
진진陳軫초왕楚王에게 말하였다.
“赫不能得趙, 五大夫不可收也, 賞無功也.
“두혁이 조나라를 설득시키지 못하고 돌아와도 오대부의 벼슬을 거두어들일 수 없게 되는데 이는 공로가 없는 자에게 벼슬을 주는 셈이 됩니다.
得趙而王無加焉, 是無善也.
또 그가 조나라를 설득시켜 성공하고 돌아온다고 해도 그 이상 내릴 이 없게 되니, 이는 그의 공로를 주지 않는 것이 됩니다.
王不如以十乘行之, 事成, 予之五大夫.”
그러니 왕께서는 지금 10 정도만 주어 보냈다가 성공하고 돌아온 다음에 오대부五大夫의 벼슬을 내리는 것만 못합니다.”
王曰:
초왕이 말하였다.
“善.”
“옳다.”
乃以十乘行之. 杜赫怒而不行.
그리고 10승으로 다녀오라고 하니, 두혁은 화를 내면서 가지 않았다.
陳軫謂王曰:
진진이 왕에게 말하였다.
“是不能得趙也.”
“이는 두혁이 조나라를 설득시킬 수 없기 때문입니다.”
역주
역주1 杜赫 : 楚나라의 신하. 023‧120‧205장 참조.
역주2 五大夫 : 爵位의 일종. 楚나라 최고의 작위.
역주3 陳軫 : 策士. 일찍이 秦 惠王을 섬기다가 張儀와 불화하여 楚나라로 가 潁川侯에 봉해졌다. 058장 참조.
역주4 원주] 得(是) : 鮑彪本에 의거하여 是로 고쳐 번역하였다.

전국책(1)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