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戰國策(1)

전국책(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전국책(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혜왕惠王이 죽다
秦惠王死,
혜왕惠王이 죽었다.
欲窮張儀, 謂公孫衍曰:
공손연公孫衍장의張儀를 궁지에 몰아넣으려 하자, 이수李讎가 공손연에게 말하였다.
“不如召於魏, 召於韓, 起於國.
감무甘茂나라에서 불러들이고, 공손현公孫顯나라로부터 불러들이며, 저리질樗里疾을 불러 국정國政에 기용하느니만 못합니다.
三人者, 皆張儀之讎也,
이 세 사람은 모두 장의와 원한이 있습니다.
공께서 이들을 등용하면 제후들이 장의가 진나라에서 아무런 실권實權이 없음을 알게 될 것입니다.”
역주
역주1 061. 秦惠王死 : 秦 惠王(惠文王)이 죽은 것은 B.C.311년이다.
역주2 公孫衍 : 犀首를 가리킨다. 魏나라 陰晉人. 일찍이 서수 땅의 관리를 지냈기 때문에 흔히 犀首라고 칭한다. 처음 秦에서 벼슬하였으나 장의와 사이가 좋지 않았는데, 張儀가 죽은 후 秦나라 재상이 되고 각국을 유세하여 五國 相印을 찼다. 《史記》 〈張儀列傳〉 참조.
역주3 李讎 : 秦나라 사람.
역주4 甘茂 : 下蔡사람. 秦 惠王을 섬겼으며 武王 때 진나라 左丞相이 되었다. 이때 감무는 魏나라에 있지 않고 진나라에 있었다.
역주5 公孫顯 : 秦나라 사람.
역주6 樗里子 : 樗里疾. 秦 惠王의 異母弟. 〈西周策〉 031장 ‘秦令樗里疾以車百乘入周’ 註 16) 참조.
역주7 諸侯必見張儀之無秦矣 : 惠王이 죽고 武王이 즉위하여 甘茂와 樗里疾을 左右丞相으로 삼자 張儀는 魏나라에 가서 재상을 지내다가 1년 만에 죽었다. 《史記》 〈張儀列傳〉 참조.

전국책(1)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