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戰國策(1)

전국책(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전국책(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나라 객경客卿 양후穰侯에게 말하다
謂穰侯曰:
나라에 와 있던 객경客卿 양후穰侯에게 말하였다.
“秦封君以. 矣.
나라가 당신을 땅에 봉해 주고, 천하를 맡긴 지 몇 년이 되었습니다.
攻齊之事成, 陶爲萬乘,
지금 나라를 치는 일이 성공하면, 도 땅은 곧 만승萬乘으로 변하게 됩니다.
長小國, 率以朝天子, 天下必聽, 五伯之事也;
그래서 다른 소국小國의 우두머리가 되어 이들을 이끌고 나라 천자를 조알朝謁하면 천하가 틀림없이 당신의 명령에 복종할 것이니, 이는 오패五霸의 사업입니다.
攻齊不成, 陶爲鄰恤, 而莫之據也.
그러나 만약 제나라를 공격하였다가 실패하면 도 땅은 제나라와 이웃하여 근심거리가 될 뿐 지켜 낼 수가 없습니다.
故攻齊之於陶也, 存亡之機也. 君欲成之, 何不使人謂曰:聖人不能爲時, 時至而弗失.
제나라 공략의 성공 여부는 바로 도 땅의 존망지기存亡之機와 관계가 있는데, 그대가 만약 성공을 바란다면 어찌 나라 상국에게 사신을 보내어 ‘성인聖人은 때를 만드는 것이 아니고, 기회가 왔을 때 놓치지 않을 뿐입니다.
舜雖賢, 不遇堯也, 不得爲天子; 湯‧武雖賢, 不當桀‧紂不王.
이 비록 어질다고 하나 를 만나지 못하였더라면 천자가 될 수 없었을 것이요, 탕왕湯王무왕武王이 비록 어질다고 하나 같은 폭군의 시대가 아니었다면 왕이 될 수 없었을 것입니다.
故以舜‧湯‧武之賢, 不遭時不得帝王.
그러므로 같은 어진 이도 때를 만나지 않았으면 제왕이 될 수 없는 것입니다.
令攻齊, 此君之大時也已.
그대가 지금 나라를 공격하도록 하면 이는 그대에게 때가 온 것입니다.
因天下之力, 伐, 報之恥, 成之功, 除萬世之害, 此燕之長利, 而君之大名也.
천하의 힘을 믿고 그대와 원수 나라인 제나라를 쳐 없애 혜왕惠王의 치욕을 씻어 주고, 소왕昭王의 공을 세워 주고, 만세의 피해를 제거하는 것, 이것이야말로 귀국 연나라의 장구한 이익이요, 그대 개인으로도 큰 영광인 것입니다.
云:‘樹德莫如滋, 除害莫如盡.’
》에 말하기를 「덕을 세워 주는 데는 스스로 잘 자라게 해주는 것이 가장 잘하는 것이요, 해를 제거해 주는 데는 뿌리까지 뽑아 깨끗하게 해 주는 것 만함이 없다」라고 하였습니다.
吳不亡越, 越故亡吳; 齊不亡燕, 燕故亡齊.
옛날에 나라가 나라의 뿌리를 뽑지 않았기 때문에 결과는 오히려 월나라가 오나라를 멸망시킨 것이요, 또 현재 나라가 나라를 아주 멸망시키지 않았기 때문에 연나라는 제나라를 멸망시킬 수 있는 것입니다.
齊亡於燕, 吳亡於越, 此除疾不盡也.
제나라가 연나라에게 망하는 것이나 오나라가 월나라에게 망하는 것은 해악害惡의 근원을 깨끗이 없애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以非此時也, 成君之功, 除君之害, 秦卒有他事而從齊, 合, 其讎君必深矣.
그러니 이번에 제나라에 대해 당신 임금의 공을 세우는 일과 당신 임금의 화를 제거해 주는 일을 완성시키지 않았다가는, 진나라가 갑자기 다른 핑계를 대고 제나라 의견을 듣게 되고 게다가 또 나라와 나라가 연합해 버린다면, 그때는 그대에 대한 원한은 점점 깊어질 것입니다.
挾君之讎以誅於燕, 後雖悔之, 不可得也已.
그대와의 원한을 끼고 나라를 공격해 온다면 그때는 후회해도 이미 어쩔 수 없게 됩니다.
君悉燕兵而疾僭之,
그러니 그대는 지금 곧 연나라 군사의 힘을 다 모아 나라 군병을 통솔하여 급히 나라를 공격하십시오.
天下之從君也, 若報父子之仇.
그러면 천하가 모두 그대를 따를 것이니 이는 자식이 아버지의 원수를 갚는 것과 같은 형세가 될 것입니다.
誠能亡齊, 封君於河南, 爲萬乘, 達途於, 南與陶爲鄰,
진실로 제나라를 망하게 하면 하남河南의 1만 에 해당하는 땅에 봉군封君될 것이니 곧바로 중원中原과 길이 통하며 남으로는 땅과 이웃이 되는 곳입니다.
世世無患.
그렇게 되면 대대로 아무런 근심이 없을 것입니다.
願君之專志於攻齊, 而無他慮也.”
원하건대 그대는 오로지 제나라를 공격하는 데만 전심전력을 다할 것이요, 그 외의 다른 걱정은 할 것이 없습니다’라고 말을 전하지 않습니까?”
역주
역주1 076. 秦客卿造謂穰侯 : 《史記》 〈穰侯列傳〉에 의하면 穰侯가 B.C.271년(혹 B.C.270)에 客卿 竈와 공모하여 齊나라를 쳤다. 여기에서 말한 자가 바로 造가 아닌가 한다. 이 전쟁은 084‧085장에서처럼 范雎의 비난을 받아 양후가 궁지에 몰리는 계기가 된다.
역주2 客卿造 : 客卿은 다른 나라 출신에게 주는 벼슬 이름. 造를 이름으로 보는 경우도 있고, 방문[造訪]으로 보는 경우도 있다. 《史記》 〈穰侯列傳〉에는 造가 竈로 되어 있다.
역주3 : 山東省 定陶縣. 穰侯에게 穰 땅 외에 더 보태어 陶까지 봉토로 주었다.
역주4 藉君天下數年 : 魏冉(穰侯)은 秦 昭王 12년에 상이 되어 15년에 면직되었다가 16년에 다시 복직되었다.
역주5 燕相國 : 燕 昭王 재위 때의 상국인 郭隗를 말한다.
역주6 讎國之齊 : 戰國 때 燕王 噲가 어리석어 蘇代의 말을 듣고 나라를 재상인 子之에게 넘겨 주었다.(《史記》 〈燕召公世家〉 참고) 그러자 나라에 대란이 일어나 齊 宣王이 이 틈을 타서 周 赧王 元年(B.C.314)에 燕을 공격해서 噲와 子之를 모두 죽이고 燕나라를 멸망시켰다. 그후 2년 뒤 燕나라 사람들이 태자인 平을 세워 나라를 다시 일으켰으니, 이가 燕 昭王이다.
역주7 惠王 : 惠王은 昭王의 아들이므로 王噲여야 맞다.
역주8 昭王 : 太子 平. 망한 燕을 다시 일으켜 천하의 賢士를 모으는 등 어진 정사를 베풀었다. 그후 郭隗‧樂毅‧劇辛‧鄒衍 같은 인물을 모아 周 赧王 31년(B.C.284)에 齊와 복수전을 벌였다. 樂毅를 上將軍으로 삼아 秦‧三晉 등과 연합해서 齊나라 70여 성을 빼앗았다. 齊 湣王은 莒로 도망하여 결국 내분으로 죽었다. 이에 연나라는 齊나라 종묘를 파헤치고 그 보물을 다 탈취하여 돌아왔다. 《史記》 〈田單列傳〉‧〈樂毅列傳〉 등 참조.
역주9 : 《書經》을 가리킨다. 吳師道는 《書經》 〈泰誓〉篇의 ‘樹德務滋 除惡務本’을 이끌어 주석하였으나 이는 僞古文으로 믿을 수 없으며, 帛書 및 鮑彪本에는 《詩經》이라고 하였으나 佚詩일 가능성이 높다.
역주10 齊‧趙 : 鮑彪本에는 趙가 秦으로 되어 있다.
역주11 中國 : 황하 유역의 中原地域을 일컫는 말.

전국책(1)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