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禮記集說大全(1)

예기집설대전(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예기집설대전(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012608 燭至어든하며 食至어든하며 上客이어든하며
횃불이 들어오면 〈자리에서〉 일어나고, 음식이 들어오면 일어나며, 상객上客이 오면 일어난다.
集說
[集說] 燭至而起 以時之變也 食至而起 以禮之行也 上客至而起 以其非同等也.
[集說] 횃불이 들어오면 〈자리에서〉 일어나는 것은 시간이 흘러 〈낮에서 밤이 되었기〉 때문이고, 음식이 들어오면 일어나는 것은 를 행해야하기 때문이고, 상객上客이 오면 일어나는 것은 자기와 〈지위가〉 같지 않기 때문이다.

예기집설대전(1)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