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禮記集說大全(1)

예기집설대전(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예기집설대전(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016503 奮衣하야 由右上하야 取貳綏하야 跪乘하며,
어자御者는〉 옷의 먼지를 털고 오른쪽으로 올라가 이수貳綏를 잡고 무릎 꿇고 탄다.
集說
[集說] 疏호대 先出就車하야 於車後 自振其衣以去塵하고, 從右邊升하나니,
[集說] : 어자御者가 먼저 밖으로 나가 수레가 있는 쪽으로 가서 수레 뒤쪽에서 스스로 자기 옷의 먼지를 털어 내고 〈수레의〉 오른편 쪽으로 올라탄다.
上必從右者 君位 在左하니, 避君空位也.
오를 때 반드시 오른쪽으로 오르는 것은, 임금의 자리가 왼쪽에 있기 때문에 임금의 빈자리를 피하기 위해서이다.
副也. 綏 登車索也, 正綏 擬君之升이요 副綏 擬僕右之升이니,
의 뜻이고, 는 수레에 오를 때 잡는 끈인데, 정수正綏는 임금이 오를 때 잡는 것이고, 부수副綏는 어자와 거우車右가 오를 때 잡는 것이다.
先試車時 君猶未出이라 未敢依常而立하니,
어자가 먼저 나와 수레에 시험삼아 탈 때에 임금은 아직 나오지 않은 때이므로 감히 평소처럼 서 있을 수가 없다.
所以跪而乘之하야 以爲敬이니라.
그래서 무릎을 꿇고 타서 공경을 표하는 것이다.

예기집설대전(1)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