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禮記集說大全(1)

예기집설대전(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예기집설대전(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026303 輟朝而顧 不有異事 必有異慮,
조회朝會를 보는 중에〉 조회하는 것을 정지하고 좌우를 돌아보는 행동은 다른 일이 있지 않으면 반드시 다른 생각을 갖고 있는 것이다.
輟朝而顧 君子 謂之固라 하나니라.
그러므로 조회朝會를 보는 중에 조회하는 것을 정지하고 좌우를 돌아보는 행동을 하는 것을 군자는 무례無禮하다고 한다.
集說
[集說] 朝儀 當肅이니, 不宜爲左右之顧.
[集說] 조회의 의식은 마땅히 엄숙해야만 하니, 좌우로 돌아보는 것은 옳지 않다.
猶他也.
자와 뜻이 같다.
敬心 不存則形諸外하나니, 此 所以知其有他事他慮也.
공경하는 마음이 없으면 겉에 드러나게 마련이니, 이러한 행동이 그가 다른 일이나 다른 생각을 갖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는 이유이다.
謂鄙野不達於禮也.
는 천박하고 촌스러워서 를 모르는 것을 말한다.
大全
[大全] 藍田呂氏호대 在朝而言犬馬 慢也 敬不在君也, 輟朝而他顧 亦敬不在君也, 有異心存焉이니라.
[大全]남전여씨藍田呂氏 : 조정에서 개나 말에 대하여 이야기하는 것은 태만한 것이니 임금을 공경하는 것이 아니며, 조회를 중단하고 다른 곳을 돌아보는 것 또한 임금을 공경하는 것이 아니니, 마음이 다른 곳에 있는 것이다.
非所治者 皆異事也, 非所謀者 皆異慮也,
〈지금〉 처리하는 바가 아닌 것은 모두 다른 일이고, 〈지금〉 논의하고 있는 바가 아닌 것은 모두 다른 생각이다.
故君子謂之固라하니 野陋也니라.
그런 까닭에 군자는 〈그것을〉 라고 부르니 그 뜻은 천박하고 촌스럽다는 것이다.

예기집설대전(1)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