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尙書注疏(2)

상서정의(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상서정의(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禹曰 於 念哉하소서 德惟善政이요 政在養民이니이다
[傳]歎而言念 重其言이라 爲政以德이면 則民懷之
水火金木土穀 惟修하며
[傳]言養民之本 在先修六府
正德利用厚生 惟和하여
[傳]正德以率下하고 利用以阜財하고 厚生以養民이니 三者和 所謂善政이라
惟敍하여 九敍 惟歌어든
[傳]言六府三事之功 有次敍하여 皆可歌樂 乃德政之致
戒之用休하시며 董之用威하시며 勸之以하사 勿壞하소서
[傳]休 督也 言善政之道 美以戒之하고 威以督之하고 歌以勸之하여 使政勿壞 在此三者而已


禹가 말하였다. “아, 황제시여. 유념하소서. 德은 정사를 잘하게 하고, 정사는 백성들을 양육하는 데에 목적이 있습니다.
감탄하고서 “유념하소서.”라고 말한 것은 그 말에 무게를 싣기 위한 것이다. 德을 가지고 정사를 하면 백성들이 사모한다.
水‧火‧金‧木‧土와 곡식이 잘 다스려지게 하시며,
백성을 양육하는 근본은 먼저 六府를 닦는 데에 달려있다는 말이다.
德을 바르게 닦고, 용도를 이롭게 하고, 생활을 넉넉하게 하는 일들이 잘 조화를 이루도록 하셔서
자신의 德을 바르게 닦아 아랫사람들을 거느리고, 용도를 이롭게 하여 재물을 풍부하게 하고, 생활을 넉넉하게 하여 백성들을 양육할 것이니. 이 세 가지가 조화를 이루는 것이 이른바 ‘善政’이라는 것이다.
아홉 가지 功이 차례대로 펼쳐져 아홉 가지 일이 차례대로 펼쳐진 것을 송축하는 노래가 울려 퍼지거든
六府와 三事의 功이 차례대로 펼쳐져 모두 노래하며 즐길 수 있는 것은 바로 德政의 소치임을 말한 것이다.
아름다운 도리를 가지고 경계하시고, 위엄을 가지고 독책하시며, 九歌를 가지고 권면하여 정사를 무너뜨리지 말도록 하십시오.”
休는 美의 뜻이고, 董은 督의 뜻이다. 善政을 베푸는 방법은 아름다움으로 경계하고, 위엄으로 독책하고, 노래로 권면하여 정사가 무너지지 않게 함을 말한 것이니, 이 세 가지에 달려있을 뿐이다.


역주
역주1 九功 : 六府(水‧火‧金‧木‧土‧穀)와 三事(正德‧利用‧厚生)에 대한 功을 가리킨다.
역주2 九歌 : 六府와 三事의 아홉 가지 功이 이루어진 것을 송축하는 노래를 가리킨다.

상서정의(2) 책은 2019.10.01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9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