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尙書注疏(3)

상서정의(3)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상서정의(3)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惟說 式克欽承하여 旁招俊乂하여 列于庶位하리이다
[傳]言王能志學하면 說亦用能敬承王志하여 廣招俊乂하여 使列衆官이라
○俊 本又作畯이라


제가 능히 그 뜻을 공경히 받들어서 뛰어난 인재들을 널리 불러들여 여러 자리에 앉힐 것입니다.”
王이 능히 학문에 뜻을 두면 傅說 또한 능히 王의 뜻을 공경히 받들어 준수한 인재들을 널리 불러들여 여러 관직에 앉힐 것이라고 말한 것이다.
○俊은 어떤 本에는 또 畯으로 되어 있다.



상서정의(3) 책은 2019.10.01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9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