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說苑(1)

설원(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설원(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8. 仲尼見하신대 梁君問仲尼曰
중니仲尼께서 양군梁君을 만나셨는데 양군이 중니께 물었다. “나는 길이 이 나라를 보유하며, 나는 여러 도성都城을 얻으며, 나는 백성이 안정되어 미혹되지 않도록 하며, 나는 사인士人들이 그들의 능력을 다하도록 하며, 나는 일월日月이 때에 맞게 운행運行하도록 하며, 나는 성인聖人이 스스로 찾아오게 하며, 나는 관부官府가 잘 다스려지게 하고 싶은데, 어떻게 하면 되겠습니까?”
吾欲長有國하며 吾欲列都之得하며 吾欲使民安不惑하며 吾欲使士竭其力하며 吾欲使日月當時하며 吾欲使聖人自來하며 吾欲使官府治하노니 爲之奈何잇고
중니께서 대답하셨다. “천승千乘제후諸侯만승萬乘천자天子가 저 에게 묻는 사람이 많습니다.
仲尼對曰 千乘之君 萬乘之主 問於丘者多矣로되 未嘗有如君問丘之術也
그렇지만 임금처럼 저 에게 그 방법을 세세히 묻는 사람은 없었습니다.
然而盡可得也니이다
그러나 모두 다 이룰 수가 있는 일입니다.
丘聞之호니 兩君相親이면 則長有國이요 君惠臣忠이면 則列都之得이요 毋殺不辜하며 毋釋罪人이면 則民不惑이요
는 들으니, 이웃의 두 임금과 서로 친하면 길이 나라를 보유하고, 임금은 은혜를 베풀고 신하는 충성하면 여러 도성都城을 얻고, 죄 없는 사람을 죽이지 않으며 죄 있는 사람을 놓아주지 않으면 백성이 미혹되지 않고,
益士祿賞이면 則竭其力이요 尊天敬鬼 則日月當時 善爲刑罰이면 則聖人自來 尙賢使能이면 則官府治니이다
사인士人에게 녹봉祿俸을 더 많이 주면 그들의 능력을 다하게 되고, 하늘을 존숭尊崇하고 귀신을 공경恭敬하면 일월日月이 때에 맞게 운행하고, 형벌刑罰을 꼭 맞게 잘 집행하면 성인이 저절로 오고, 어진 이를 존경하고 능력 있는 사람을 임용하면 관부官府가 잘 다스려질 것입니다.”
梁君曰 豈有不然哉리오
다 듣고 난 뒤, 양군이 말하였다. “어찌 그렇지 않겠습니까?”
역주
역주1 梁君 : 孔子 당시에는 梁君이 없었다. 《孔子家語》 〈賢君〉에는 宋君으로 되어 있는데, 史書에 孔子와 宋君이 問答한 사실을 기록한 내용을 볼 수 없다.
역주2 {主} : 《群書拾補》에 《孔子家語》에 ‘主’자가 없는 것을 근거로 衍文이라 하였으므로 衍文으로 처리하였다.

설원(1) 책은 2019.03.1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