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貞觀政要集論(4)

정관정요집론(4)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정관정요집론(4)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近日突厥傾國入朝어늘 旣不能하여 以變其俗하여 乃置於內地하여 去京不遠하니
근래에 돌궐이 온 나라의 힘을 다하여 입조入朝하였는데, 이들을 강회江淮 지역에 모두 옮겨서 그 풍속을 변화시킬 수 없어서 그들을 내지內地에 두어 서울에서 멀리 떨어지지 않게 하였으니,
雖則寬仁之義 亦非久安之計也
이것이 비록 관대하고 인자한 의리는 되지만 또한 오래 동안 편안하게 하는 계책은 아닙니다.
每見一人初降 賜物五匹袍一領하고 酋長 悉授大官하니 祿厚位尊이면 理多糜費
매번 보건대 한 사람이 처음에 항복해올 때, 직물織物 5필과 (장의長衣) 한 벌을 주고 추장酋長은 모두 큰 관직에 제수하니, 봉록이 후하고 지위가 높으면 다스림에 허비하는 비용이 많게 됩니다.
以中國之租賦 供積惡之凶虜하여 其衆益多 非中國之利也니이다
중국의 세금을 악덕한 오랑캐에게 공급하여 그 무리가 더 많아지게 하는 것은 이는 중국의 이익이 아닙니다.”
太宗不納하다
태종太宗은 받아들이지 않았다.
역주
역주1 俘之江淮 : 《春秋左氏傳》 宣公 12년의 “鄭나라 포로를 楚國인 강남으로 끌고 가서 바닷가를 채워도 또한 명령대로 따를 것입니다.[其俘諸江南 以實海濱 亦唯命]”에서 유래한 것이다.

정관정요집론(4) 책은 2019.03.1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