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貞觀政要集論(4)

정관정요집론(4)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정관정요집론(4)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4) 사공司空 태자태사太子太師 정국공鄭國公 위징魏徵(580~643)
위징魏徵위징魏徵

자는 현성玄成, 거록巨鹿 곡성曲城 사람이다. 나라 말기 이밀李密의 군대에 참가하였다가 두건덕竇建德여양黎陽을 함락하고서 위징魏徵을 등용하였다. 두건덕이 당나라에 사로잡힌 뒤에 장안으로 가서 고조高祖의 장자인 이건성李建成의 휘하에 들어갔다. 그는 이건성에게 이세민을 빨리 제거할 것을 권하였다. 현무문의 변 이후 이세민이 정권을 장악하고 나서 위징에게 자신의 형제간을 이간질한 것을 질책하였는데, 위징이 “황태자(이건성)께서 신의 말을 들었다면 필시 오늘의 재앙은 없었을 것이라.”라고 하자 이세민이 그의 기개를 높이 사서 간의대부諫議大夫로 발탁하였다. 이후 위징은 태종太宗에게 충간忠諫을 다하였고, 정관貞觀의 치세를 여는 데 큰 역할을 하였다. 태종이 자신의 신하들 중에 가장 높이 평가한 인물이 방현령房玄齡위징魏徵이었다.

정관정요집론(4) 책은 2019.03.1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