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論語注疏(3)

논어주소(3)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논어주소(3)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 齊景公待孔子曰 若季氏則吾不能이어니와 以季孟之間待之하리라하고
[注]孔曰 魯三卿이라
季氏為上卿하야 最貴하고 孟氏為下卿하야 不用事
言待之以二者之間이라
曰 吾老矣 不能用也라한대 孔子行하시다
[注]以聖道難成이라 故云吾老不能用이라하니라
[疏]‘齊景’至‘子行’
○正義曰 : 此章言孔子失所也.
‘齊景公待孔子’者, 待, 遇也. 謂以祿位接遇孔子也.
‘曰若季氏則吾不能 以季孟之間待之’者, 魯三卿.
季氏為上卿, 最貴, 孟氏為下卿, 不用事.
景公言 “我待孔子以上卿之位, 若魯季氏, 則不能.” 以其有田氏專政故也. 又不可使其位卑, 若魯孟氏.
故欲待之以季‧孟二者之間.
‘曰 吾老矣 不能用也’者, 時景公為臣下所制, 雖說孔子之道, 而終不能用,
故託云聖道難成, 吾老不能用也.
‘孔子行’者, 去齊而歸魯也.
○注‘以聖道難成 故云吾老不能用’
○正義曰 : 案世家云 “魯昭公奔齊. 頃之, 魯亂.
孔子適齊, 景公數問政.
景公說, 將以尼谿田封孔子, 晏嬰諫而止之.
異日, 景公止孔子曰 ‘奉子以季氏, 吾不能. 以季孟之間待之.’
齊大夫欲害孔子, 孔子之.
景公曰 ‘吾老矣, 弗能用也.’ 孔子遂行, 反乎魯.” 是其事也.


나라 경공景公공자孔子를 대우하며 말하기를 “〈노군魯君이〉 계씨季氏를 대우하듯이 내 그대를 대우할 수 없으나, 계씨季氏맹씨孟氏의 중간으로 대우하겠소.”라고 하고서,
공왈孔曰 : 나라는 이 셋이다.
계씨季氏상경上卿이어서 가장 존귀尊貴하고, 맹씨孟氏하경下卿이어서 용사用事(권력을 잡음)하지 못하였다.
두 사람의 중간으로 대우하겠다는 말이다.
또 말하기를 “내 늙어서 등용할 수 없소.”라고 하니, 공자孔子께서 〈나라를〉 떠나셨다.
성인聖人를 이루기 어렵기 때문에 ‘내가 늙어서 등용할 수 없다.’라고 한 것이다.
의 [齊景]에서 [子行]까지
정의왈正義曰 : 이 공자孔子께서 처소處所를 잃은 일을 말한 것이다.
[齊景公待孔子] (대우)이니, 봉록俸祿작위爵位로써 공자孔子를 대우함을 이른다.
[曰若季氏則吾不能 以季孟之間待之] 나라는 이 셋이다.
계씨季氏상경上卿이어서 가장 존귀하고, 맹씨孟氏하경下卿이어서 권력을 잡지 못하였다.
경공景公이 “내가 공자孔子상경上卿의 지위로 대우하여, 노군魯君계씨季氏를 대우하는 것처럼 대우할 수 없다.”고 말한 것은 나라에 전씨田氏정권政權을 독점하고 있었기 때문이고, 또 공자孔子지위地位를 낮추어 노군魯君맹씨孟氏를 대우하는 것처럼 대우할 수도 없었다.
그러므로 계씨季氏맹씨孟氏 두 사람의 중간으로 대우하고자 한 것이다.
[曰 吾老矣 不能用也] 이때 경공景公이 신하에게 압제壓制받고 있었으므로 비록 공자孔子를 좋아하였으나, 끝내 공자孔子를 등용할 수 없었다.
그러므로 성인聖人는 이루기 어려우니, 내가 늙어서 등용할 수 없다는 말로 핑계 댄 것이다.
[孔子行] 나라를 떠나 나라로 돌아오신 것이다.
의 [以聖道難成 故云吾老不能用]
정의왈正義曰 : 고찰하건대, 《사기史記》 〈공자세가孔子世家〉에 “나라 소공昭公나라로 출분出奔하니, 오래지 않아 나라가 혼란混亂하였다.
공자孔子께서 나라로 가시니, 경공景公이 자주 정치政治를 물었다.
경공景公이 기뻐하여 이계尼谿의 땅에 공자孔子하려 하자, 안영晏嬰하여 저지하였다.
후일後日경공景公공자孔子만류挽留하며 말하기를 ‘〈노군魯君이〉 계씨季氏를 대우하듯이 내 그대를 대우할 수는 없으나, 계씨季氏맹씨孟氏의 중간으로 대우하겠소.’라고 하였다.
나라 대부大夫공자孔子를 해치고자 하니, 공자孔子께서 이 소문을 들으셨다.
경공景公이 ‘내가 늙어서 등용할 수 없소.’라고 하니, 공자孔子가 드디어 나라를 떠나 나라로 돌아오셨다.”라고 한 것이 바로 이 일을 말한 것이다.


역주
역주1 (歸)[聞] : 저본에는 ‘歸’로 되어있으나, 《史記》에 의거하여 ‘聞’으로 바로잡았다.

논어주소(3)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9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