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論語集註

논어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논어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23. 子[ㅣ] 曰 二三子 以我爲隱乎 吾無隱乎爾로라 吾無行而不與二三子者ㅣ() 是丘也ㅣ니라
諸弟子以夫子之道高深하여 不可幾及이라 疑其有隱하니 而不知聖人作止語黙 無非敎也 夫子以此言曉之하시니라 猶示也 ○ 程子曰 聖人之道猶天然하여 門弟子親炙而冀及之然後 知其高且遠也 使誠以爲不可及이면 則趨向之心 不幾於怠乎 聖人之敎 常俯而就之如此하시니 非獨使資質庸下者 勉思企及이라 而才氣高邁者 亦不敢躐易而進也니라 呂氏曰 聖人 體道無隱하여 與天象昭然하여 莫非至敎 常以示人이로되 而人自不察이니라



23.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너희들은 내가 숨기는 게 있다고 여기는가? 나는 너희들에게 숨기는 것이 없다. 무엇을 하든 너희들에게 보여주지 않음이 없는 사람이 바로 나이다.”
[James Legge] The Master said, “Do you think, my disciples, that I have any concealments? I conceal nothing from you. There is nothing which I do that is not shown to you, my disciples;-- that is my way.”



논어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9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