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論語集註

논어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논어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2. 達巷黨人[이] 曰 大哉 孔子ㅣ여 博學而無所成名이로다

2. 달항당(達巷黨) 사람이 말하였다. “위대하구나, 공자(孔子)여! 널리 배웠으나 한 가지도 이름을 이룬 것이 없구나.”
[James Legge] A man of the village of Tâ-hsiang said, “Great indeed is the philosopher K'ung! His learning is extensive, and yet he does not render his name famous by any particular thing.”
達巷 黨名이니 其人姓名 不傳이라 博學而無所成名 蓋美其學之博而惜其不成一藝之名也
聞之시고 謂門弟子曰 吾何執 執御乎 執射乎[ㅣ] 執御矣로리라

공자께서 이 말을 들으시고 문하(門下)의 제자(弟子)들에게 말씀하셨다. “내 무슨 일을 전업(專業)으로 해야 하겠는가? 말 모는 일을 해야 하겠는가? 활 쏘는 일을 해야 하겠는가? 나는 말 모는 일을 해야겠다.”
[James Legge] The Master heard the observation, and said to his disciples, “What shall I practice? Shall I practice charioteering, or shall I practice archery? I will practice charioteering.”
專執也 射御皆一藝로되 而御爲人僕하여 所執尤卑 言欲使我何所執以成名乎 然則吾將執御矣라하시니 聞人譽己하고 承之以謙也시니라 ○ 尹氏曰 聖人 道全而德備하여 不可以偏長目之也 達巷黨人 見孔子之大하고 意其所學者博이나 而惜其不以一善得名於世하니 蓋慕聖人而不知者也 孔子曰 欲使我何所執而得爲名乎 然則吾將執御矣라하시니라

논어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