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論語集註

논어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논어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9. 子 曰 吾與回 言終日에(애) 不違如愚ㅣ러니(ㅣ로) 退而省其私혼(혼) 亦足以發니(니) 回也 不愚ㅣ로다

자께서 말씀하셨다. “내가 안회(顔回)와 종일토록 이야기해 보니, 내 말을 어기지 않는 것이 어리석은 사람인 것 같았다.그러나 물러간 뒤에 그의 사생활을 살펴보니, 내가 말한 바의 이치를 충분히 드러내 밝히니, 안회는 어리석지 않구나!”
[James Legge] The Master said, “I have talked with Hûi for a whole day, and he has not made any objection to anything I said;-- as if he were stupid. He has retired, and I have examined his conduct when away from me, and found him able to illustrate my teachings. Hûi! -- He is not stupid.”
[언해] 子ㅣ 샤 내 回회로 더브러 言언홈을 日을 終홈애 어글웃디 아니홈이 어린 더니 退퇴커든 그 私를 省혼  足죡히  發발니 回회ㅣ 어리디 아니도다
孔子弟子 姓顔이요 字子淵이라 不違者 意不相背하여 有聽受而無問難也 謂燕居獨處 非進見請問之時 謂發明所言之理 愚聞之師호니 曰 顔子深潛純粹하여 其於聖人 體段已具하니 其聞夫子之言 黙識心融하여 觸處洞然하여 自有條理 終日言 但見其不違如愚人而已러니 及退省其私하니 則見其日用動靜語黙之間 皆足以發明夫子之道하여 坦然由之而無疑하니 然後 知其不愚也시니라
동영상 재생
1 9. 자왈 오여회언종… 642

논어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