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論語集註

논어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논어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 子[ㅣ] 曰 道之以政고(이오) 齊之以刑이면 民免而無恥니라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백성을 법령으로 인도하고 형벌(刑罰)로 다스리면, 백성들이 형벌을 면하려고만 하고 부끄러워함이 없다.
[James Legge] The Master said, “If the people be led by laws, and uniformity sought to be given them by punishments, they will try to avoid the punishment, but have no sense of shame.
[언해] 子ㅣ 샤 道도호 政으로 고 齊졔호 刑으로 면 民민이 免면 만고 恥치홈은 업니라
猶引導 謂先之也 謂法制禁令也 所以一之也 道之而不從者 有刑以一之也 免而無恥 謂苟免刑罰而無所羞愧 蓋雖不敢爲惡이나 而爲惡之心 未嘗亡也
道之以德고(이오) 齊之以禮 有恥且格이니라

백성을 덕(德)으로 인도하고 예(禮)로 규제하면, 백성들이 부끄러워할 줄도 알고 자연히 선(善)에 이를 것이다.”
[James Legge] If they be led by virtue, and uniformity sought to be given them by the rules of propriety, they will have the sense of shame, and moreover will become good.”
[언해] 道도호 德덕으로 고 齊졔호 禮례로 면 恥티홈이 잇고  格격니라
謂制度品節也 至也 言 躬行以率之 則民固有所觀感而興起矣 而其淺深厚薄之不一者 又有禮以一之 則民恥於不善하고 而又有以至於善也 一說 正也 書曰 格其非心이라하니라 ○ 愚謂 政者 爲治之具 刑者 輔治之法이며 德禮則所以出治之本이요 而德又禮之本也 此其相爲終始하여 雖不可以偏廢이나 政刑 能使民遠罪而已 德禮之效 則有以使民日遷善而不自知 治民者 不可徒恃其末이요 又當深探其本也니라
동영상 재생
1 3. 자왈 도지이정하… 229
동영상 재생
2 3. 자왈 도지이정하… 346

논어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