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論語集註

논어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논어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22. 子[ㅣ] 曰 南人[이] 有言曰 人而無恒이면 不可以作巫醫라니 善夫ㅣ라(뎌)
南人 南國之人이라 常久也 所以交鬼神이요 所以寄死生이라 雖賤役이나 而尤不可以無常이니 孔子稱其言而善之하시니라
不恒其德이면 或承之羞ㅣ라니(라니)
易恒卦九三爻辭 進也
[ㅣ] 曰 不占而已矣니라(로다)
復加子曰하여 以別易文也 其義未詳이라 楊氏曰 君子於易 苟玩其占이면 則知無常之取羞矣 其爲無常也 蓋亦不占而已矣라하니 意亦略通이니라



22.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남쪽 나라 사람들의 말에 ‘사람이 항심(恒心)이 없으면 무당이나 의원도 될 수 없다.’고 하였으니 좋은 말이다.
[James Legge] The Master said, “The people of the south have a saying -- ‘A man without constancy cannot be either a wizard or a doctor.’ Good!”

《주역》 항괘(恒卦) 구삼효사(九三爻辭)에 “덕(德)을 항상 되게 갖지 않으면 혹 수치스러움을 당하게 된다.” 하였다.
[James Legge] “Inconstant in his virtue, he will be visited with disgrace.”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항심(恒心)이 없는 사람은 점쳐 보지 않았기 때문일 뿐이다.”
[James Legge] The Master said, “This arises simply from not attending to the prognostication.”



논어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9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