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論語集註

논어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논어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9. 季康子 問政於孔子曰 如殺無道야 以就有道댄 何如니잇고 孔子 對曰 子[ㅣ] 爲政 焉用殺이리오[ㅣ] 欲善이면 而民[이] 善矣리니(리라) 君子之德이오 小人之德ㅣ라(ㅣ니) 草上之風이면 必偃니라(이니라)

계강자가 공자께 정치에 대해서 물었다. “만일 무도(無道)한 자를 죽여서, 백성들을 도(道)가 있는 데로나아가게 한다면 어떻습니까?” 공자께서 대답하셨다. “그대는 정치를 하면서 어찌 사람을 죽이는 일로써 합니까? 그대가 선(善)하고자 하면 백성들이 선(善)해질 것이니, 군자(君子)의 덕(德)은 바람이고, 소인(小人)의 덕(德)은 풀과 같아서,풀 위에 바람이 불면 풀은 반드시 쓰러집니다.”
[언해] 季계康子ㅣ 政을 孔子ㅅ 묻와오 만일 道도 업슨 이 殺살야  道도 인  게 홀띤댄 엇더니잇고 孔子ㅣ 對야 샤 子ㅣ 政을 홈애 엇디 殺살을 리오 子ㅣ 어딜고져 면 民민이 어딜리니 君군子의 덕은 이오 小쇼人의 德덕은 플이라 플에 이 더으면 반시 偃언니라
[James Legge] Chî K'ang asked Confucius about government, saying, “What do you say to killing the unprincipled for the good of the principled?” Confucius replied, “Sir, in carrying on your government, why should you use killing at all? Let your evinced desires be for what is good, and the people will be good. The relation between superiors and inferiors is like that between the wind and the grass. The grass must bend, when the wind blows across it.”
爲政者 民所視效 何以殺爲리오 欲善則民善矣 一作尙하니 加也 仆也 ○ 尹氏曰 殺之爲言 豈爲人上之語哉리오 以身敎者하고 以言敎者하니 而況於殺乎

논어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