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戰國策(2)

전국책(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전국책(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14. 公孫衍爲魏將
公孫衍爲魏將, 與其相不善.
季子爲衍謂梁王曰:
“王獨不見夫服牛乎?
不可以行百步.
今王以衍爲可使將, 故用之也; 而聽相之計, 是服牛驂驥也.
牛馬俱死, 而不能成其功, 王之國必傷矣!
願王察之.”


314. 공손연公孫衍나라 장수가 되다
공손연公孫衍나라 장수가 되었으나 상국 전수田繻와 사이가 좋지 않았다.
계자季子(소진蘇秦)가 공손연을 위하여 양왕梁王(양왕襄王)에게 말하였다.
“왕께서는 네 필의 말이 끌어야 하는 수레에, 세 마리의 천리마千里馬와 한 마리의 소가 함께 끄는 이야기를 듣지 못하셨습니까?
그렇게 되면 1백 도 움직이지 못합니다.
왕께서는 지금 공손연을 장군으로 삼을 만하다고 여겼기 때문에 그를 등용한 것인데, 도리어 상국의 계책만 듣고 있으니, 이것이야말로 세 마리의 천리마에 소 한 마리가 끼인 것과 같습니다.
소와 말이 다 죽어 버리면 아무 것도 이룰 수가 없어 왕의 나라는 틀림없이 다치게 될 것입니다!
왕께서는 깊이 살피시기 바랍니다.”


역주
역주1 田繻 : 《史記》에는 田需로 되어 있다.
역주2 驂驥 : 驂은 말 세 필, 驥는 千里馬, 즉 千里馬 세 필의 뜻.

전국책(2)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9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