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禮記集說大全(1)

예기집설대전(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예기집설대전(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015202 居喪之禮 頭有創則沐하고, 身有瘍則浴하며, 有疾則飮酒食肉호대, 疾止어든 復初,
상중喪中에 있을 때의 예는, 머리에 부스럼이 나면 머리 감고, 몸에 종기가 있으면 몸을 씻으며, 병이 있으면 술 마시고 고기를 먹기도 하지만 병이 나으면 원래대로 돌아가야 한다.
不勝喪 乃比於不慈不孝니라.
상사喪事를 제대로 치러내지 못하는 것은 자애롭지 못하고 불효하는 것에 비견된다.
集說
[集說] 沐浴與飮酒食肉 以權制者也.
[集說] 머리 감고 술 마시고 고기 먹는 것은 권도權道로 하는 것이다.
疾止則復初니라.
그런 까닭에 병이 그치면 처음처럼 하는 것이다.
○ 朱子호대 下不足以傳後 比於不慈, 上不足以奉先이라 比於不孝니라.
주자朱子 : 아래로는 후손에 전해줄 수 없기 때문에 자애롭지 못함에 비견하고, 위로는 조상을 받들 수 없기 때문에 불효에 비견한 것이다.

예기집설대전(1)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