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禮記集說大全(1)

예기집설대전(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예기집설대전(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012302 竝坐不橫肱하며 授立不跪하며 授坐不立이니라.
함께 나란히 앉아 있을 경우에는 팔짱을 끼지 않으며, 서 있는 사람에게 무엇을 줄 때에는 무릎을 꿇지 않으며, 앉아 있는 사람에게 무엇을 줄 경우에는 서서 주지 않는다.
集說
[集說] 橫肱則妨竝坐者
[集說] 팔짱을 끼면 함께 앉아 있는 이에게 방해가 된다.
不跪不立 皆謂不便於受者.
무릎을 꿇거나 서서 주지 않는 것은 모두 받는 사람에게 불편하다는 것을 말한 것이다.
大全
[大全] 嚴陵方氏호대 授立不跪者 爲煩尊者之俯也, 授坐不立者 爲煩尊者之仰也.
[大全]엄릉방씨嚴陵方氏 : 서 있는 사람에게 무엇을 줄 때에 무릎을 꿇지 않는 것은 존자가 몸을 구부리기에 번거롭기 때문이며, 앉아 있는 사람에게 무엇을 줄 경우에 서서 주지 않는 것은 존자가 올려다보기에 번거롭기 때문이다.
少儀호대
소의少儀〉에서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受立授立不坐 則不特授尊者而然이요
서 있는 사람에게 받거나 서 있는 사람에게 줄 때에 앉아서 하지 않는 것은 다만 존자에게 드릴 때에만 그런 것이 아니다.
雖受卑者라도 亦然矣라 하니라.
비록 아랫사람에게서 받을 때라도 또한 그렇게 한다.

예기집설대전(1)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