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近思錄集解(1)

근사록집해(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근사록집해(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40-1 董仲舒謂 正其義, 不謀其利하고 明其道, 不計其功注+欄外書曰 正其義하고 明其道하면 則利與功 自在其中이니 但謀計之念 爲不可耳니라注+道誼(義) 是箇體用이니 道是大綱說이요 誼是就一事上說이라 是就道中하야 做得功效出來니라이라하고
40-1 〈명도선생明道先生이 말씀하였다.〉
동중서董仲舒가 이르기를 ‘그 를 바루고 그 를 도모하지 않으며, 그 를 밝히고 그 을 계산하지 않는다.’ 하였고注+난외서欄外書》에 말하였다. “그 를 바르게 하고 그 를 밝히면 이 저절로 이 안에 들어 있으니, 다만 이익을 꾀하고 공을 계산하는 생각이 불가할 뿐이다.”注+는 바로 이니, 대강大綱으로 말한 것이고 는 한 가지 일에 나아가 말한 것이다. 가운데에 나아가 공효를 만들어낸 것이다.
仲舒 詳見十四卷하니라
동중서董仲舒는 상세한 내용이 14에 보인다.
義者 當然之理 利者 義之和也
는 당연한 이치이고 의 조화로움이다.
然君子 惟欲正其義而已 未嘗預謀其利하나니 有謀利之心이면 則是有所爲而爲之 非正其義矣니라
그러나 군자君子는 오직 그 를 바루고자 할 뿐이요 일찍이 미리 그 를 도모하지 않으니, 를 도모하는 마음이 있으면 이는 위한 바가 있어서 하는 것이니 를 바루는 것이 아니다.
道者 自然之路 功者 行道之效也
자연自然의 길이요 를 행한 효험이다.
然君子 惟欲明其道而已 未嘗計其功하나니 有計功之心이면 則是有私意介乎其間이니 非明其道矣니라
그러나 군자君子는 오직 를 밝히고자 할 뿐이요 일찍이 을 계산하지 않으니, 을 계산하는 마음이 있으면 이는 사사로운 마음이 그 사이에 개입한 것이니, 를 밝히는 것이 아니다.
40-2 孫思邈曰 膽欲大而心欲小注+朱子曰 膽大 心小 只是畏敬이라하고 智欲圓而行欲方이라하니 可以爲法矣注+欄外書曰 孫思邈 擧此語하야 答盧照鄰하니 見於唐書 而語實出於淮南子하고 膽作志하니 程子偶引孫思邈耳니라로다
40-2 손사막孫思邈이 말하기를 ‘담력膽力은 크게 하고자 하고 마음은 작게 하고자 하며,注+주자朱子가 말씀하였다. “담이 크다는 것은 ‘천만인千萬人이라도 내가 가겠다’는 뜻이고, 마음이 작다는 것은 다만 두려워하고 공경하는 것이다.” 지혜는 둥글게 하고자 하고 행실은 모나게 하고자 한다.’ 하였으니, 으로 삼을 만하다.”注+난외서欄外書》에 말하였다. “손사막孫思邈이 이 말을 들어서 노조린盧照鄰에게 답하였는 바, 《당서唐書》에 보인다. 그러나 이 말은 실로 《회남자淮南子》에서 나왔고 로 되어 있는데, 정자程子가 우연히 손사막孫思邈이라고 인용했을 뿐이다.”
思邈 隋唐間人이라
손사막孫思邈 사이의 사람이다.
膽大則敢於有爲하고 心小則密於察理하며 智圓則通而不滯하고 行方則正而不流니라
담력膽力이 크면 훌륭한 일을 함에 용감하고 마음이 작으면 이치를 살핌에 치밀하며, 지혜가 둥글면 통하여 막히지 않고 행실이 모나면 방정하여 흐르지 않는다.
○ 朱子曰
주자朱子가 말씀하였다.
志不大則卑陋하고 心不小則狂妄하며 圓而不方則譎詐하고 方而不圓則執而不通이니라
“뜻이 크지 않으면 비루하고 마음이 작지 않으면 망령되며, 둥글기만 하고 모나지 않으면 속이고, 모나기만 하고 둥글지 않으면 고집固執하여 통하지 못한다.”
역주
역주1 : 탁
역주2 是千萬人吾往之意 : 《孟子》 〈公孫丑 上〉에 ‘自反而縮 雖千萬人 吾往矣’라고 보이는 바, 吾往은 ‘내가 가서 千萬人을 상대한다’는 뜻이다.

근사록집해(1)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