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近思錄集解(2)

근사록집해(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근사록집해(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9-1 大畜之六五曰 豶豕之牙이라하니 傳曰
9-1 대축괘大畜卦 육오효사六五爻辭에 “멧돼지를 거세하여 이빨을 쓰지 못하게 함이니, 하다.” 하였는데, 〈이천선생伊川先生의〉 《역전易傳》에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物有總攝하고 事有機會하니 聖人 操得其要
“물건은 총괄하여 잡음이 있고 일은 기회機會가 있으니, 성인聖人은 잡음에 그 요령을 얻는다.
則視億兆之心 猶一心하야 道之斯行하고 止之則戢이라 故不勞而治하니 其用 若豶豕之牙也
이렇게 하면 억조億兆의 마음을 보기를 한 마음처럼 여겨서 인도하면 따라오고 그치면 멈추므로 수고롭지 않고도 다스려지는 것이니, 그 쓰임이 멧돼지를 거세하여 이빨을 쓰지 못하게 함과 같은 것이다.
得其要會 則視繁猶簡하야 令行而禁止矣리라
그 요령과 기회를 얻으면 많은 것을 보기를 간략한 것처럼 하여 명령이 행해지고 금지하는 것이 그쳐질 것이다.
9-2 豕 剛躁之物이니 若强制其牙하면 則用力勞而不能止 若豶去其勢하면 則牙雖存而剛躁自止
9-2 멧돼지는 강하고 조급한 물건이니, 만약 그 이빨을 억지로 제지하면 힘을 씀이 수고로우나 저지할 수 없을 것이요, 만약 그 (고환)를 제거하면 이빨이 비록 있더라도 강함과 조급함이 저절로 그쳐질 것이다.
君子法豶豕之義하야 知天下之惡 不可以力制也하야 則察其機하고 持其要하야 塞絶其本原이라
군자君子분시豶豕의 뜻을 본받아 천하天下을 힘으로 억제할 수 없어서 기회를 살피고 요점을 잡아 본원本原(根本과 근원根源)을 막고 끊어야 함을 알았다.
故不假刑法嚴峻而惡自止也
그러므로 형법의 준엄함을 빌리지 않고도 이 저절로 저지되는 것이다.
且如止盜
우선 도둑질을 그치게 하는 것과 같다.
民有欲心하야 見利則動하니 苟不知敎而迫於饑寒이면 雖刑殺日施라도 其能勝億兆利欲之心乎
백성(사람)들은 욕심이 있어서 이익을 보면 동하니, 만약 〈성인聖人의〉 가르침을 알지 못하고 기한飢寒에 절박하면 비록 형벌과 죽임을 날마다 시행하더라도 억조億兆이욕利欲의 마음을 이겨낼 수 있겠는가.
聖人則知所以止之之道하야 不尙威刑하고 而修政敎하야 使之有農桑之業하고 知廉恥之道하니 雖賞之라도 不竊矣니라
성인聖人은 이것을 그치게 하는 방도를 알아 위엄과 형벌을 숭상하지 않고 정사와 가르침을 닦아서 백성들로 하여금 농사짓고 누에치는 생업生業이 있게 하고 염치廉恥의 도리를 알게 하니, 이렇게 하면 비록 백성들에게 을 주어 도둑질하게 하더라도 도둑질하지 않는 것이다.”
聖人所以制强暴者 蓋亦察其機要而治其本原이면 則人自服矣 如所謂止盜之法 是也
성인聖人강폭强暴함을 제재함은 또한 기회와 요점을 살펴 그 본원本原을 다스리면 사람들이 저절로 복종하니, 이른바 도둑질을 그치게 하는 법과 같다는 것이 이것이다.
非若後世權謀之術 執其要害以御人之謂也니라
후세에 권모술수權謀術數요해처要害處를 잡아서 사람을 어거함을 말하는 것과는 같지 않다.

근사록집해(2)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