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近思錄集解(1)

근사록집해(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근사록집해(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41. 大抵學不言而自得者 乃自得也 有安排布置者 皆非自得也니라
41. 〈명도선생明道先生이 말씀하였다.〉
“대저 학문學問은 말하지 않고 스스로 터득하는 것이 바로 자득自得이니, 안배安排하고 포치布置(적당히 배치함)함이 있는 것은 모두 자득自得이 아니다.”
學而有得이면 則暗者忽而明하고 疑者忽而信하야 欣然有契于心하야 蓋有所不能形容者
배워서 얻음이 있으면 어둡던 것이 갑자기 밝아지고 의심스럽던 것이 갑자기 밝아져서 흔연欣然히 마음에 합함이 있어 형용形容할 수 없는 즐거움이 있다.
安排布置 卽是意强爲 非眞自得者也니라
안배安排포치布置는 바로 뜻을 두어 억지로 하는 것이니, 참으로 자득自得하는 것이 아니다.
역주
역주1 : 착

근사록집해(1)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