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近思錄集解(2)

근사록집해(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근사록집해(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27. 大凡儒者 未敢望深造於道 且只得所存正하야 分別善惡하고 識廉恥 如此等人多 亦須漸好注+性理群書註 亦可漸次而進於道 豈不善哉 按 多爲句하니 謂如此等人多 則可以漸進於道니라
27. 〈이천선생伊川先生이 말씀하였다.〉
대범大凡(일반적인) 유자儒者들은 감히 에 깊이 나아가기를 바랄 수가 없으니, 우선 다만 마음에 두고 있는 것이 정당正當하여 선악善惡을 분별하고 염치廉恥를 알아야 하니, 이와 같은 사람들이 많으면 또한 모름지기 점점 좋아질 것이다.注+성리군서性理群書》의 에 “또한 점차 에 나아갈 수 있으니, 어찌 하지 않겠는가.” 하였다. 살펴보건대 에서 를 떼니, 이와 같은 사람이 많으면 점점 에 나아갈 수 있음을 말한 것이다.
[張伯行 註] 此 程子望人漸進於道而以其所存決之也
[張伯行 註] 이는 정자程子가 사람들이 에 점점 나아가기를 바라면서 그 마음에 두고 있는 것으로 결단한 것이다.
大凡心爲學問所從出이니 彼深造於道而不已其功者 此好學之儒 未敢遽望이요 且只得存心端正하야 好善惡惡하고 知廉識恥
대체로 마음은 학문이 말미암아 나오는 바이니, 저 에 깊이 나아가 공부를 그치지 않는 자는 학문을 좋아하는 학자이니 감히 대번에 기대할 수가 없고, 우선 다만 마음을 두기를 단정히 하여 을 좋아하고 을 미워하며 청렴함을 알고 부끄러움을 알아야 한다.
雖致知力行이라도 尙須察識擴充之功하야 循序漸進이니 必假歲月積累之久
그리하여 비록 지식을 지극히 하고 행실을 힘쓰더라도 오히려 모름지기 확충하는 공부를 살피고 알아서 순서에 따라 점진적으로 나아가야 하니, 반드시 오랜 세월동안 쌓기를 필요로 한다.
但如此等人 到底漸好하니 蓋心正則無邪念이요 無邪念則無歧趨 無歧趨則無倦志하야 以之深造不難矣리니 能無於斯人有望哉
다만 이와 같은 사람은 결국 점점 좋아지니 마음이 바르면 사사로운 생각이 없고 사사로운 생각이 없으면 딴 길로 감이 없고 딴 길로 감이 없으면 게으른 뜻이 없어서 이로써 깊이 나아감에 어렵지 않을 것이니, 이러한 사람에게 이것을 기대하지 않을 수 있겠는가.

근사록집해(2)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