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近思錄集解(2)

근사록집해(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근사록집해(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47. 敬則自虛靜이어니와 不可把虛靜喚做敬이니라
47. 〈이천선생伊川先生이 말씀하였다.〉
하면 마음이 저절로 비고 고요해지지만, 비고 고요한 것을 가지고 이라고 부를 수는 없다.”
朱子曰
주자朱子가 말씀하였다.
周子說主靜 正是要人靜定其心하야 自作主宰 程子又恐只管求靜하야 遂與事物不交涉하사 却說箇敬하사 云敬則自虛靜이라하시니라
주자周子을 주장하라고 말씀한 것은 바로 사람들로 하여금 그 마음을 고요히 안정安定시켜서 스스로 주재主宰가 되게 하고자 한 것인데, 정자程子는 또 다만 만을 구하여 마침내 사물과 교섭交涉이 되지 않을까 염려해서 이 을 말씀하여, 하면 마음이 저절로 비워지고 고요해진다고 하신 것이다.”

근사록집해(2)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