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近思錄集解(3)

근사록집해(3)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근사록집해(3)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23. 劉安禮云 明道先生 德性充完하야 粹和之氣 盎於面背하며 樂易多恕하야 終日怡悅하시니 立之從先生三十年 未嘗見其忿厲之容이로라
23. 유안례劉安禮(劉立之)가 말하였다.
명도선생明道先生덕성德性이 충만하고 완전하여 순수하고 온화한 기운이 얼굴과 등에 가득하셨으며, 화락和樂하고 평이平易하며 충서忠恕가 많으시어 종일토록 즐겁고 기뻐하셨으니, 내가 선생先生을 따른 것이 30인데 일찍이 분해 하시거나 험악하신 얼굴을 본 적이 없었다.”
〈附錄〉
〈《부록附錄》에 보인다.〉
明道先生 質之美, 養之厚, 德之全이라 故其粹然發見하야 從容豈弟(愷悌)如此하시니 百世之下 聞之者 鄙夫寬하고 薄夫敦이어든
명도선생明道先生자질資質이 아름답고 수양修養이 후하고 이 온전하셨다.
而況於親炙之者乎
그러므로 순수하게 나타나서 조용하고 개제愷悌(和樂)함이 이와 같으셨으니, 백세百世의 뒤에 이것을 듣는 자는 비루한 사람이 너그러워지고 경박한 사람이 돈후해질 것인데, 하물며 친자親炙(직접 가르침을 받음)한 자에 있어서랴.

근사록집해(3)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