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近思錄集解(2)

근사록집해(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근사록집해(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7-1 有潛心於道라가 忽忽爲他慮引去者 此氣也 舊習纏繞하야 未能脫灑 畢竟無益이요 但樂於舊習耳니라
37-1 〈횡거선생橫渠先生이 말씀하였다.〉
잠심潛心하다가 갑자기 딴 생각에 이끌려 가는 것은 바로 이니, 옛 습관에 얽매여 깨끗이 벗어나지 못하면 필경(끝내) 유익함이 없고 다만 옛 습관을 좋아할 뿐이다.
舊習未除하야 志不勝氣 則心慮紛雜이니라
옛 습관을 제거하지 못하여 뜻이 기운을 이기지 못하면 마음과 생각이 분잡紛雜해진다.
37-2 古人 欲得朋友與琴瑟簡編하야 常使心在於此注+退溪曰 此字 指道也하니 惟聖人 知朋友之取益爲多
37-2 옛사람들이 붕우朋友금슬琴瑟간편簡編을 얻어서 항상 마음을 여기注+퇴계退溪가 말씀하였다. “차자此字를 가리킨 것이다.”에 있게 하려고 하였으니, 오직 성인聖人붕우朋友에게서 유익함을 취함이 많음을 아셨다.
故樂得朋友之來하시니라
그러므로 붕우朋友가 옴을 즐거워하신 것이다.”
〈橫渠論語說〉
〈《횡거선생논어설橫渠先生論語說》에 보인다.〉
朋友 有講習責善之益이요 琴瑟 有調適情性之用이요 簡編 有前言往行之識이니 朝夕於是하면 則心有所養하야 而習俗放僻之念 不作矣리라
붕우朋友강습講習하고 책선責善하는 유익함이 있고, 금슬琴瑟성정性情조적調適(調和)하는 쓰임이 있고, 간편簡編선현先賢들의 말씀과 행실의 지식知識이 있으니, 아침저녁으로 여기에 마음을 두면 마음이 길러지는 바가 있어서 습속習俗의 방탕하고 간사한 생각이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然三者之中 朋友之益尤多
그러나 세 가지 중에 붕우朋友의 유익함이 가장 많다.
故有朋自遠方來 所以樂也니라
그러므로 벗이 먼 곳에서 찾아옴이 즐거운 것이다.

근사록집해(2)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