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通鑑節要(2)

통감절요(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통감절요(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丁酉]中六年이라
6年(정유 B.C.144)
旣減笞法호되 笞者猶不全이라
이 이미 태형笞刑의 법을 줄였으나 태형笞刑을 당한 자가 아직도 온전하지 못하였다.
乃更減하야 笞三百曰二百이요 笞二百曰一百이라하고 又定하니 自是 笞者得全이라
이에 다시 더 줄여서 태형 300대를 200대로 하고 태형 200대를 100대로 하였으며, 또 매질하는 법령을 정하니, 이로부터 태형笞刑을 당한 자가 온전하게 되었다.
이나 死刑旣重하고 而生刑又輕하야 民易犯之러라
그러나 사형死刑은 이미 무겁고 생형生刑(死刑 이외의 형벌)은 또 가벼워서 백성들이 쉽게 죄를 범하였다.
〈出漢書刑法志〉
- 《한서漢書 형법지刑法志》에 나옴 -
역주
역주1 : 추
동영상 재생
1 [정유] 중6년
동영상 재생
2 [정유] 중6년 163

통감절요(2) 책은 2019.05.1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