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通鑑節要(3)

통감절요(3)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통감절요(3)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乙未]河平三年이라
[乙未]河平三年이라
以中秘書注+[頭註]言中以別外也 外則有太常, 太史, 博士之藏하고 內則有延閣, 廣內, 秘室之府頗散亡이라하야 使謁者陳農으로 求遺書於天下하다
은 궁중의 비서秘書注+[頭註]이라 말하여 와 구별한 것이니, 밖에는 태상太常태사太史박사博士장서藏書가 있고, 안에는 연각延閣광내廣內비실秘室서고書庫가 있었다. 가 많이 흩어지고 없어졌다 하여 알자謁者진농陳農으로 하여금 남아 있는 책을 천하에서 찾도록 하였다.
○ 劉向 以王氏權位太盛하고 而上方嚮詩, 書古文이라하야 乃因尙書洪範하야 〈以上 與傳文小異〉集合上古以來 歷春秋六國하야 至秦, 漢 符瑞災異之記호되 推迹行事하야 連傅(附)禍福하고 著其占驗하야 比類相從하야 各有條目하니 凡十一篇이라
유향劉向왕씨王氏권세權勢지위地位가 너무 성하고 이 한창 《시경詩經》과 《서경書經》의 고문古文에 유념하고 있다고 여겨 마침내 《상서尙書》의 〈홍범洪範〉을 인하여 - 이상은 《한서漢書 유향전劉向傳》의 글과 조금 다름 - 상고上古 이래로부터 춘추시대春秋時代육국시대六國時代를 지나 에 이르기까지 부서符瑞재이災異의 기록을 모으되 행한 일을 추적해서 화복禍福을 연이어 붙이고 점험占驗(점괘의 징험)을 드러내어 같은 종류끼리 서로 따르게 해서 각각 조목을 두니, 모두 11편이었다.
號曰洪範五行傳注+[釋義] 解說洪範正經者이라하고 奏之한대 天子心知向忠精故 爲鳳兄弟하야 起此論也이나 終不能奪王氏權이러라
홍범오행전론洪範五行傳論注+[釋義]은 《서경書經》 〈홍범洪範〉의 정경正經을 해설한 것이다. 이라 이름하고 이 책을 올렸는데, 천자天子는 내심으로 유향劉向이 충성과 정성이 있기 때문에 왕봉王鳳 형제를 위하여 이러한 의론을 일으킨 줄을 알았으나 끝내 왕씨王氏의 권력을 빼앗지는 못하였다.
〈出向本傳〉
- 《한서漢書 유향전劉向傳》에 나옴 -
동영상 재생
1 [을미] 하평3년 15
동영상 재생
2 [을미] 하평3년 200
동영상 재생
3 [을미] 하평3년 530

통감절요(3) 책은 2019.05.1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