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通鑑節要(2)

통감절요(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통감절요(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辛丑]元鳳元年이라
원봉元鳳 원년元年(신축 B.C.80)
上官桀之子安 有女하니 卽霍光 外孫이라
상관걸上官桀의 아들 에게 딸이 있으니, 바로 곽광霍光의 외손녀였다.
因光欲納之어늘 以其幼라하야 不聽한대
상관안上官安곽광霍光을 인하여 이 딸을 궁중에 들여보내고자 하였으나 곽광霍光이 어리다 하여 들어주지 않았다.
遂因帝姊蓋長公主注+[頭註]武帝女爲蓋侯妻하니라하야 內(納)入宮爲라가 月餘 立爲皇后하니 年甫六歲
상관안上官安이 마침내 황제의 누님인 개장공주蓋長公主를 통하여 궁중에 들여보내, 첩여婕妤가 되었다가 한 달 남짓되자 황후皇后로 세우니, 나이가 겨우 여섯 살이었다.
於是 桀, 安 深怨光而德蓋主러라
이에 상관걸上官桀상관안上官安곽광霍光을 매우 원망하고 개장공주蓋長公主注+[頭註]무제武帝의 딸이 개후蓋侯의 아내가 되었으므로 개장공주蓋長公主라 한 것이다. 고맙게 여겼다.
知燕王旦 以帝兄不得立하야 亦怨望하고 乃令人으로 詐爲燕王上書하야 欲共執退光이러라
상관안上官安연왕燕王 이 황제의 형으로서 즉위하지 못하여 또한 원망한다는 것을 알고는 이에 사람을 시켜 거짓으로 연왕燕王상서上書를 꾸며서 곽광霍光을 함께 붙잡아 물리치려고 하였다.
書奏 聞之不入한대
글을 아뢰자 곽광霍光이 이 말을 듣고 궁중에 들어가지 못하였다.
問大將軍安在 對以燕王告其罪 不敢入이니이다
이 대장군이 어디에 있느냐고 묻자, 상관걸上官桀이 “연왕燕王이 그의 죄를 고발하였기 때문에 감히 들어오지 못합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有詔召大將軍한대하야 免冠頓首어늘 上曰 將軍하라
명하여 대장군을 부르자, 곽광霍光이 들어와서 을 벗고 머리를 조아리니, 이 말하기를 “장군은 을 쓰라.
知是書詐也로라
짐은 이 글이 거짓임을 아노라.
將軍 無罪하니라
장군은 아무 죄가 없다.
將軍 이니 燕王 何以知之리오하니 是時 帝年十四
장군이 교위校尉를 선임한 지가 10일이 못 되었는데, 연왕燕王이 그것을 어떻게 알겠는가?” 하니, 이때 황제의 나이가 열네 살이었다.
尙書左右皆驚하고 而上書者果亡注+[頭註]捕之甚急하니 桀等懼하야 白小事不足遂라호되 上不聽하니라이러라
상서尙書좌우左右 신하들이 모두 놀라고, 글을 올린 자는 과연 도망하였다.注+[頭註]체포하기를 매우 급하게 하니, 상관걸上官桀 등이 두려워하여 하찮은 일이니 굳이 깊이 따질 것이 없다고 아뢰었으나 이 듣지 않았다.
桀黨與有譖光者 輒怒曰 大將軍 忠臣이라
뒤에 상관걸上官桀당여黨與(도당)로서 곽광霍光을 참소하는 자가 있으면 이 그때마다 노하여 말하기를 “대장군은 충신忠臣이다.
先帝所以輔朕身이니 有毁者 坐之하리라
선제先帝께서 부탁하여 짐의 몸을 보필하게 한 사람이니, 그를 훼방하는 자가 있으면 죄로 처벌하겠다.” 하였다.
自是 桀等 不敢復言이러라
이로부터 상관걸上官桀 등이 감히 다시 말하지 못하였다.
〈出光本傳〉
- 《한서漢書 곽광전霍光傳》에 나옴 -
李德裕論曰
이덕유李德裕가 논하였다.
人君之德 莫大於至明하니 明以照姦이면 則百邪不能蔽矣 漢昭帝是也
인군人君은 지극히 밝은 것보다 더 훌륭한 것이 없으니, 밝음으로써 간사함을 비추면 온갖 간사함이 가려질 수 없으니, 나라 소제昭帝가 바로 이것이다.
周成王 有慙德矣 高祖文景 俱不如也
나라 성왕成王에 부끄러움이 있었고 고조高祖문제文帝경제景帝는 모두 소제昭帝만 못하였다.
成王 聞管蔡流言하고 遂使周公狼跋而東하고 漢高 聞陳平去魏背楚하고 欲捨腹心臣하고 漢文 惑季布使酒難近하야 罷歸股肱郡하고 疑賈生擅權紛亂하야 復踈賢士하고 景帝 信誅晁錯兵解하야 遂戮三公하니 所謂執狐疑之心하야 來讒賊之口
성왕成王관숙管叔채숙蔡叔유언비어流言飛語를 듣고는 마침내 주공周公으로 하여금 낭패하여 동쪽으로 가게 하였고, 나라 고조高祖진평陳平나라를 버리고 나라를 배반했다는 말을 듣고는 심복心腹의 신하(蕭何)를 버리고자 하였으며, 나라 문제文帝계포季布가 술주정을 하여 가까이하기 어렵다는 말에 혹하여 고굉股肱으로 돌려보냈고, 가생賈生(賈誼)이 권력을 마음대로 독점하여 분란紛亂을 일으키는가 의심해서 다시 어진 선비들을 소원히 하였으며, 경제景帝조조晁錯를 죽이면 병난兵難이 그칠 것이라는 말을 믿고서 마침내 삼공三公(晁錯)을 죽였으니, 이른바 의심하는 마음을 가지고 있어 참소하고 해치는 말을 오게 한다는 것이다.
使昭帝得伊呂之佐 則成康 不足侔矣리라
만일 소제昭帝이윤伊尹여상呂尙 같은 보좌를 얻었다면 성왕成王강왕康王이 족히 비견되지 못하였을 것이다.”
○ 上官桀等 謀令長公主 置酒請光하야 伏兵格殺之하고 因廢帝하야 迎立燕王爲天子하다
상관걸上官桀 등이 개장공주蓋長公主로 하여금 술자리를 베풀고 곽광霍光을 초청하여 군대를 매복시켰다가 그를 때려 죽이고 인하여 황제를 폐위하고 연왕燕王을 영입해서 천자天子로 삼을 것을 모의하였다.
又謀誘燕王하야 至而誅之하고 因廢帝立桀이러니 蓋主舍人 知其謀하고 以告한대 詔捕桀, 安等宗族하야 悉誅之하니 蓋主 自殺하고 燕王 自絞死하다
상관안上官安은 또다시 연왕燕王을 유인하여 그가 오면 그를 죽이고 인하여 황제를 폐위시킨 다음 자신의 아버지인 상관걸上官桀을 세울 것을 모의하였는데, 마침 개장공주蓋長公主사인舍人이 그 계책을 알고 고발하자, 명하여 상관걸上官桀상관안上官安 등과 그의 종족을 체포하여 다 죽이니, 개장공주蓋長公主는 자살하고 연왕燕王은 스스로 목매어 죽었다.
皇后 以年少하야하고 亦霍光外孫故 得不廢하다
황후는 나이가 어려서 모의에 참여하지 않았고, 또한 곽광霍光의 외손이었기 때문에 폐위하지 않았다.
〈出外戚上官皇后傳〉
- 《한서漢書 외척전外戚傳》에 나옴 -
[史略 史評] 史斷曰
사단史斷에 말하였다.
孝昭在位 霍光 總政하니 雖不親萬機 然其天性聰明하야 與高帝類
효소제孝昭帝재위在位했을 적에 곽광霍光이 정권을 총괄하였으니, 소제昭帝가 비록 만기萬機를 직접 다스리지는 않았으나 천성天性이 총명하여 고제高帝와 비슷하였다.
觀其以童穉之年으로 而能辨光之忠하고 知上官燕蓋之詐하면 何其偉也
어린 나이로 곽광霍光의 충성을 분별하고, 상관걸上官桀연왕燕王개장공주蓋長公主의 속임수를 알았던 것을 보면 어쩌면 그리도 위대한가.
始元元鳳之間 匈奴和親하고 百姓充實하며 擧賢良文學하고 問民疾苦하야 遂貸貧民種食하고 除今年田租하며 鹽鐵榷酤 悉從議罷하고 與民休息하야 善政 如此하니 使天假之以年하고 又得伊呂之佐하야 以輔相之런들 周之成王 不足過矣리니 尊號曰昭 不亦宜乎
시원始元원봉元鳳 연간에 흉노匈奴가 화친하고 백성들이 충실(부유)하며, 현량賢良문학文學을 등용하고 백성들의 고통을 물어서 마침내 가난한 백성들에게 종자 곡식을 빌려주고 금년(당년)의 조세를 면제해 주었으며, 염철鹽鐵각고榷酤를 건의에 따라 모두 중지하고 백성들과 휴식하여 선정善政이 이와 같았으니, 만일 하늘이 수명을 연장해 주고 또 이윤伊尹여상呂尙 같은 보좌를 얻어 그를 도와 다스리게 했더라면 나라의 성왕成王도 이보다 낫지 못하였을 것이니, 라고 존호尊號를 올림이 당연하지 않은가.”
역주
역주1 婕妤 : 첩여
역주2 調校尉未十日 : 調는 선발하여 충원함을 이른다. 이때 燕王 旦이 “霍光이 校尉를 많이 뽑아 大將軍 幕府를 강화하고 전권을 행사한다.”고 무고하였기 때문에 말한 것이다.
역주3 : 촉
역주4 : 예
동영상 재생
1 [신축] 원봉원년
동영상 재생
2 [신축] 원봉원년 505
동영상 재생
3 [신축] 원봉원년
동영상 재생
4 [신축] 원봉원년 238

통감절요(2) 책은 2019.05.1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