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說苑(1)

설원(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설원(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7. 之君朝齊어늘 桓公問治民焉하다
복고復槀의 임금이 나라에 조현朝見하였는데 제 환공齊 桓公이 백성을 다스린 실정을 물었다.
復槀之君不對하고操衿抑心이러라
복고의 임금은 대답을 하지 않고 입을 쓰다듬으며 옷깃을 잡고 가슴을 눌렀다.
桓公曰 與民共甘苦饑寒乎
환공은 말했다. “즐거움과 괴로움, 굶주림과 추위를 백성들과 함께했다는 것인가?
夫以我爲聖人也 故不用言而諭로다
저 사람은 나를 성인聖人으로 여겼기 때문에 말을 하지 않아도 내가 이해한다고 여기는구나!”
因禮之千金하다
그러고는 천금千金예물禮物로 주었다.
역주
역주1 復槀 : 小國 이름이다. 역사적 사실은 미상이다.
역주2 循口 : 손으로 입을 쓰다듬는다는 뜻이다.

설원(1) 책은 2019.03.1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