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說苑(1)

설원(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설원(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5. 學於子路三年호대 回恭敬不已어늘 子路問其故何也
성회成回자로子路에게 3년을 배웠으나, 성회는 자로에 대한 공경恭敬을 그치지 않았다. 이에 자로가 그 까닭이 무엇이냐고 물었다.
回對曰 臣聞之호니 行者比於鳥하야 上畏鷹鸇하고 下畏網羅니이다
그러자 성회는 대답하였다. “저는 들으니 길을 가는 사람은 새와 같아서, 위로는 사나운 솔개와 새매가 두렵고, 아래로는 그물이 두렵습니다.
夫人爲善者少하고 爲讒者多하니
사람 중에 한 일을 하는 사람은 적고, 참소하는 사람은 많습니다.
若身不死 安知禍罪不施리잇가
만약 이 몸이 죽지 않으면 어찌 재앙과 죄벌罪罰이 자기에게 가해지지 않는다고 미리 알겠습니까?
行年七十호대 常恐行節之虧
제 나이가 70이지만 늘 저의 행실과 예절이 흠결이 있을까 걱정됩니다.
回是以恭敬待大命이로소이다
저는 이 때문에 공경을 행함으로써 천명天命을 기다리는 것입니다.”
子路稽首曰 君子哉인저
이에 자로는 머리를 조아리며 “군자君子로구나.” 하였다.
역주
역주1 成回 : 사람 이름으로, 평생 행적은 미상이다.

설원(1) 책은 2019.03.1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