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說苑(1)

설원(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설원(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25. 孔子之周하사 觀於하실새 右陛之前 有金人焉하야 三緘其口而銘其背曰
공자孔子께서 나라에 가셔서 태묘太廟를 참관하실 적에, 오른쪽 계단 앞에 동상銅像이 있어서 그 입은 세 겹으로 꿰매었고, 그 등에는 다음과 같은 명문銘文이 있었다.
古之愼言人也 戒之哉 戒之哉어다
“옛날의 말을 신중히 한 사람이니, 경계하고 경계할지어다.
無多言하라 多言多敗
말을 많이 하지 말라. 말을 많이 하면 실패하는 일이 많다.
無多事하라 多事多患이니라
일을 많이 벌이지 말라. 일을 많이 벌이면 근심이 많은 법이다.
安樂必戒하고 無行所悔니라
안락을 반드시 경계하고, 뉘우칠 일을 행하지 말라.
勿謂何傷하라 其禍將長이요
‘무엇이 손상損傷되랴.’라고 말하지 말라. 그 재앙災殃은 장차 늘어날 것이다.
勿謂何害하라 其禍將大
‘무엇이 해로우랴.’라고 말하지 말라. 그 재앙은 장차 커질 것이다.
勿謂何殘하라 其禍將然이요
‘무엇이 사나우랴.’라고 말하지 말라. 그 재앙이 장차 불타오를 것이다.
勿謂莫聞하라 天妖伺人이니라
‘듣는 이가 없다.’고 말하지 말라. 하늘이 재이災異를 가지고 사람을 엿보고 있다.
熒熒不滅이면 炎炎奈何
희미한 작은 불일 때 끄지 않으면 활활 타오를 때 어찌하려나.
涓涓不壅이면 將成江河 綿綿不絶이면 將成網羅 靑靑不伐이면 將尋斧柯니라
졸졸 흐르는 물을 막지 않으면 장차 강하江河가 되고, 이어진 실을 끊지 않으면 장차 그물이 되며, 나무가 파릇파릇할 때 베지 않으면 장차 도끼를 써야 될 것이다.
誠不能愼之 禍之根也 是何傷 禍之門也니라
참으로 삼가지 않으면 재앙의 근원이 되고, 말은 무엇을 손상시키는가? 재앙이 들어오는 문이다.
彊梁者 不得其死하고 好勝者 必遇其敵이라
사납고 횡포한 사람은 제 명에 죽지 못하고, 이기기를 좋아하는 사람은 반드시 적수를 만나는 법이다.
盜怨主人하고 民害其貴하나니
도둑은 주인을 원망하고, 백성은 존귀한 사람을 방해한다.
君子知天下之不可蓋也
군자君子는 천하를 완전히 덮어 가릴 수 없음을 안다.
故後之下之하야 使人慕之하며 執雌持下하야 莫能與之爭者니라
그러므로 남의 뒤에 물러나고 몸을 낮추어 남들이 자기를 사모하게 하며, 유순柔順함을 지키고 겸손謙遜함을 지녀 자기와 다투는 사람이 없게 한다.
人皆趨彼라도 我獨守此하고 衆人惑惑이라도 我獨不하며 內藏我知하야 不與人論技 我雖尊高라도 人莫害我니라
사람들이 모두 저쪽으로 달려가더라도 나는 홀로 이곳을 지키고 뭇사람들이 미혹하여 따르더라도 나는 홀로 변하지 않으며, 마음속에 지혜를 저장해두고 남과 기예를 다투지 않으면 내 아무리 존귀하더라도 남이 나를 해치지 않는다.
夫江河長百谷者 以其卑下也
장강長江황하黃河가 모든 의 우두머리가 된 것은 낮은 곳에 있기 때문이다.
天道無親하야 常與善人하나니 戒之哉 戒之哉어다
하늘은 특별히 편애偏愛함이 없어서 항상 한 사람을 돕는 것이니, 경계하고 경계할지어다.”
孔子顧謂弟子曰 記之하라 此言雖鄙 而中事情이로다
공자께서 제자弟子를 돌아보면서 말씀하였다. “기억하라. 이 말이 비속鄙俗하기는 하지만 사실에는 맞는구나.
이라하니 行身如此 豈以口遇禍哉리오
시경詩經》에 ‘두려워하고 조심하여 마치 깊은 연못에 닿은 듯이 하며, 얇은 얼음을 밟은 듯이 하라.’ 하였으니, 이와 같이 처신을 하면 어찌 말 때문에 재앙을 만나겠는가.”
역주
역주1 太廟 : 帝王의 祖廟이다. 《孔子家語》와 《金樓子》에는 모두 后稷의 사당이라 하였다.
역주2 (曰)[口] : 저본에는 ‘曰’자로 되어 있으나, 《群書拾補》에 “宋本에 ‘口’자로 썼고, 《孔子家語》와 《孔子集語》에 다 같다.” 하였으므로 이에 따라 ‘口’로 고쳤다.
역주3 (從)[徙] : 저본에는 ‘從’자로 되어 있으나, 《群書拾補》에서 《孔子家語》에 의거하여 ‘徙’자로 고쳤으므로 이에 따라 고쳤다.
역주4 詩曰……如履薄冰 : 《詩經》 〈小雅 小旻〉에 보인다.

설원(1) 책은 2019.03.1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