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說苑(2)

설원(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설원(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봉사奉使는 임금의 명을 받아 외국에 출사出使하여 원만하게 사명使命을 완수한 일을 수집蒐輯이다. 외교外交 사절使節의 가장 중요한 임무는 국가의 이익을 무엇보다 먼저 고려해야 한다는 점이다. 국가에 이익이 되고, 군주君主에 이익이 되는 방향으로 외교를 펼치되 외교 현안에 대한 응변應變은 전적으로 사신이 결정하여 민첩하게 대처해야 하는 사례事例를 보이고 있다.
사신은 죽을 수 있는 위험에 처할 수도 있고, 또는 견디기 어려운 치욕을 당할 때도 있다. 이를 극복하고 임무를 완수하기 위해서는 죽음을 집에 돌아가는 것처럼 여기는 늠름한 용기와 굴욕을 참아내는 강인한 의지를 갖춰야 할 덕목德目으로 제시하고 있다.
본편本篇에 제시한 외교의 중요한 방법은, 외교에 관한 예절禮節을 중시할 것, 상대의 단점短點을 거론하지 말 것, 넓은 지식을 갖추고 침착해야 하며 구변口辯이 있어야 할 것 등인데, 이것을 갖춰야 사명使命을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다.

설원(2) 책은 2019.03.1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