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說苑(1)

설원(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설원(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03. 湯問伊尹曰 古者所以立三公九卿大夫列士者 何也
탕왕湯王이윤伊尹에게 물었다. “고대에 삼공三公구경九卿대부大夫열사列士를 둔 것은 무슨 까닭이오?”
伊尹對曰 三公者 所以參事也 九卿者 所以參三公也 大夫者 所以參九卿也 列士者 所以參大夫也
이윤이 대답하였다. “삼공은 왕의 일에 참여하고, 구경은 삼공의 일에 참여하고, 대부는 구경의 일에 참여하며, 열사는 대부의 일에 참여합니다.
故參而有參하니 是謂事宗이라
그러므로 참여하는 사람 중에 또 참여하는 사람이 있으니, 이를 일을 하는 근본이라 이릅니다.
事宗不失이라야 外內若一이니이다
일을 하는 근본을 잃지 않아야 조정朝廷내외內外가 하나처럼 됩니다.
역주
역주1 (五)[王] : 저본에는 ‘五’로 되어 있으나, 《群書拾補》에 의거하여 ‘王’으로 바로잡았다.

설원(1) 책은 2019.03.1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