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說苑(2)

설원(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설원(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8. 吳伐越하야하고 得骨專車하야
나라가 나라를 토벌하여 회계성會稽城을 함락시키고, 수레에 가득 찰 정도로 큰 뼈를 발견하였다.
使使問孔子曰 骨何者最大니잇고
사자使者를 파견하여 공자孔子에게 물었다. “어떤 사람의 뼈가 가장 큽니까?”
孔子曰 禹致群會稽山이러니 後至 禹殺而戮之하신대 其骨節專車하니 此爲大矣니라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우왕禹王군신群神회계산會稽山에 소집했는데, 방풍씨防風氏가 뒤늦게 도착하였습니다. 우왕禹王이 그를 죽이자 그의 뼈가 수레에 가득 찼으니, 이것이 가장 크지요.”
使者曰 誰爲神이니잇고
사자는 말했다. “누가 이 됩니까?”
孔子曰 山川之靈 足以紀綱天下者 其守爲神이라 社稷爲公侯 山川之祀爲諸侯 皆屬於王者니라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산천山川신령神靈은 천하를 관리하기에 충분하니, 이 산천을 지키는 것이 이 됩니다. 사직社稷을 주관하는 것은 공후公侯이고 산천의 제사를 주관하는 것은 제후이니, 모두 에게 소속되지요.”
曰 防風氏何守잇가
사자가 말했다. “방풍씨防風氏는 무엇을 지켰습니까?”
孔子曰 之君으로之山者也 其神爲釐姓이러니 在虞夏爲防風氏 商爲汪芒氏 於周爲長狄氏 今謂之大人이니라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그는 왕망씨汪芒氏의 임금으로서 봉산封山우산嵎山을 지키던 자이지요. 그 이성釐姓이 되었는데 시대에는 방풍씨防風氏라 하였고, 나라 때는 왕망씨汪芒氏라 하였으며, 나라에서는 장적씨長狄氏라 하였고, 지금은 대인大人이라 부르지요.”
使者曰 人長幾何잇고
사자가 말했다. “사람의 키는 얼마나 됩니까?”
孔子曰 三尺이니 短之至也 長者不過十이니 數之極也니라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초요씨僬僥氏는 3이니 가장 작고, 큰 사람도 10자[]를 넘지 않으니, 10은 의 정점이기 때문이지요.”
使者曰 善哉 聖人也
사자가 말했다. “좋은 말씀입니다. 성인聖人이시여!”
역주
역주1 會稽 : 곧 會稽城으로, 당시 越나라의 都城이다. 지금의 浙江省 紹興市이다.
역주2 : 《說苑校證》에 “《國語》 〈魯語 下〉에는 ‘神’으로 되어 있고, 《孔子家語》에는 ‘臣’으로 되어 있으니, ‘神’과 ‘臣’은 옛날에 통용되었다.”라고 하였다.
역주3 防風氏 : 夏代의 부락 추장이다. 《國語》 〈魯語 下〉의 韋昭 注에 “汪芒氏의 君主 이름이다.” 하였다.
역주4 汪芒氏 : 《國語》 〈魯語 下〉의 韋昭 注에 “長狄의 나라 이름이다.” 하였다.
역주5 封嵎 : 封山과 嵎山으로, 지금의 浙江省 德淸縣 서남쪽에 있다.
역주6 僬僥氏 : 고대 西南 지방에 살던 少數民族 이름이다.

설원(2) 책은 2019.03.1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