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大學衍義(2)

대학연의(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대학연의(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原注

又曰 己者 人欲之私也 禮者 天理之公也 一心之中 二者 不容並立而其相去之間 不能以毫髮이니 出乎此則入乎彼하고 出乎彼則入乎하나니
是其克與不克 復與不復 如手反覆하며 如臂屈伸이니 誠欲爲之인대 其機 固亦在我而已 夫豈他人所得與注+音預.리오


原注
11-3-나8(朱)
또 말하였다. “‘己’는 사사로운 人欲이고 ‘禮’는 공정한 天理이니 하나의 마음 안에 인욕과 천리는 병립할 수 없는데 둘 사이의 거리가 털끝만큼도 안 되니, 여기를 벗어나면 저기로 들어가고 저기에서 벗어나면 여기로 들어가게 된다.
이것이 사욕을 이기는 것과 이기지 못하는 것, 예에 돌아가는 것과 예에 돌아가지 못하는 것이 마치 손바닥을 뒤집고 팔을 폈다 굽혔다 하는 것과 같으니, 참으로 인을 행하고자 한다면 그 기틀은 진실로 또한 나에게 달려 있을 뿐이다. 어찌 다른 사람이 간여할 수 있는 것이겠는가.”注+‘與’는 음이 ‘預(예)’이다.


역주
역주1 11-3-나8(朱) : 《論語或問》 〈顔淵〉에 보인다.
역주2 : 《論語或問》 〈顔淵〉에는 이 뒤에 ‘矣’가 있다.

대학연의(2) 책은 2019.10.11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9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