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韓非子集解(1)

한비자집해(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한비자집해(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35 令荊人得收亡國하고 聚散民하며 立社稷主하고 置宗廟하야 令率天下西面以與秦爲難하니
초나라 사람에게 망하게 된 나라를 수습하고 흩어진 백성을 모으며, 사직의 신주神主를 세우고 종묘을 설치하게 하여 천하 제후를 통솔하여 서쪽으로 향해 진나라와 맞서게 하였으니,
○顧廣圻曰 策無稷字하고 以廟字句絶하야 令字屬下
고광기顧廣圻:≪전국책戰國策≫ 〈진책秦策〉에 ‘’자가 없고, ‘’자에서 를 끊어서 ‘’자를 아래 구에 붙였다.
兪樾曰 策是也 收亡國 聚散民 立社主 置宗廟 皆三字爲句어늘
유월兪樾:≪전국책戰國策≫ 〈진책秦策〉의 기록이 옳다. ‘수망국收亡國’․‘취산민聚散民’․‘입사주立社主’․‘치종묘置宗廟’를 모두 세 글자로 문구를 만들었는데,
後人誤以令字上屬하야 成四字句하고 遂於上句 加稷字配之耳 置宗廟令 義不可通이라
후인後人이 잘못 ‘’자를 위의 글자에 붙여서 네 글자로 문구를 만들고 마침내 위 문구에 ‘’자를 덧붙여 배치하였다. 그러니 ‘종묘령을 두었다.[치종묘령置宗廟令]’는 말은 뜻이 통하지 않는다.
此言荊人置宗廟 非言其置令也 古宗廟亦未聞有令하니 足知其非矣
이는 초나라 사람이 종묘를 설치했음을 말한 것이지, 종묘에 영을 두었음을 말한 것이 아니다. 예전의 종묘에 영을 두었다는 것도 듣지 못했으니, 잘못되었음을 알 수가 있다.
下文云 令魏氏反收亡國 聚散民 立社稷主 置宗廟 令 此固以失霸王之道二矣라하니 稷字亦衍文이라
아래 글에 ‘영위씨반수망국 취산민令魏氏反收亡國 聚散民 입사직주 치종묘立社稷主 置宗廟 ……차고이실패왕지도이의此固以失霸王之道二矣(나라 사람에게 도리어 망하게 된 나라를 수습하고 흩어진 백성을 모으며, 사직의 신주神主를 세우고 종묘를 설치하게 하여 하여금……이것이 진실로 진나라가 패주나 제왕이 되는 두 번째 기회를 잃은 것입니다.)’라 하였으니, ‘’자도 연문衍文이다.
令下 亦常有率天下西面以與秦爲難十字어늘 秦策 闕此句하니 後人據以刪韓子하야 而令字誤屬上讀이라 故得僅存耳
’자 밑에도 마땅히 ‘솔천하 서면이여진위난率天下 西面以與秦爲難’의 열 글자가 있어야 하는데, ≪전국책戰國策≫ 〈진책秦策〉에서 이 문구를 빠뜨리자 후인이 이것에 의거하여 ≪한비자韓非子≫에서 이를 삭제하여 ‘’자를 잘못 위의 문구에 붙여 읽게 되었다. 그 때문에 겨우 남은 부분만 있게 된 것이다.
夫率天下以與秦爲難이라 故失霸王之道하니 若惟是收亡國 聚散民 立社主 置宗廟 則是魏之得이나 猶未足以見秦之失也
천하의 제후를 통솔하여 진나라와 맞섰기 때문에 〈진나라가〉 패주나 제왕이 되는 기회를 잃었다. 만일 다만 이렇게 망하게 된 나라를 수습하고 흩어진 백성을 모으며, 의 신주를 세우고 종묘를 두었다면 이는 나라로서는 잘된 일이긴 하지만 진나라의 실패로 볼 수는 없다.
然則此句不可闕이니 因一字之幸存하야 而全句轉可據補
그렇다면 이 문구(‘솔천하 서면이여진위난率天下 西面以與秦爲難’)를 빠뜨려서는 안 되니, 한 글자()가 다행히 남아 있는 것을 인하여 전체의 문구를 더욱 이에 근거하여 보충할 수 있게 되었다.
先愼曰 令字下屬 是也 立社稷主四字 不誤 白虎通社稷篇云 土地廣博하야 不可徧敬이요
왕선신王先愼:‘’자는 아래로 붙이는 것이 옳다. ‘입사직주立社稷主’ 네 글자는 틀리지 않았으니, ≪백호통白虎通≫ 〈사직편社稷篇〉에 “토지가 넓어서 두루 공경을 표할 수 없고,
五穀衆多하야 不可一一祭일새 立社稷而祭之라하니 故謂之社稷主
오곡五穀의 수가 많아서 일일이 제사할 수가 없기 때문에 사직의 신주를 세워서 제사 지낸다.” 하였다. 그러므로 ‘사직주社稷主’라고 말한 것이다.
無稷字 自是脫文이니 必欲以四句爲對文 亦太泥矣
전국책戰國策≫ 〈진책秦策〉에 ‘’자가 없는 것은 본래 빠진 글자이니, 굳이 네 문구로 대구對句를 만들려고 한 것도 지나치게 집착한 것이다.

한비자집해(1) 책은 2019.10.2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