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韓非子集解(1)

한비자집해(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한비자집해(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6-25 忠臣危死而不以其罪 則良臣伏矣
충신忠臣이 죄가 없음에도 위태롭고 죽임을 당하면 훌륭한 신하는 숨어버리고
臣傷其類 故良臣伏也
구주舊注:충신이 그 부류한테 해를 당하기 때문에 훌륭한 신하가 숨어버린다는 말이다.
○先愼曰 乾道本 危上有之所以三字 良下無臣字 盧文弨云 之所以三字이니 一本無라하니라
왕선신王先愼건도본乾道本에 ‘’자 위에 ‘지소이之所以’ 세 자가 있고 ‘’ 아래에 ‘’자가 없다. 노문초盧文弨는 “‘지소이之所以’ 세 자는 연문이니 어떤 본에는 없다.”라고 하였다.
顧廣圻云 藏本今本 良下有臣字라하니라 先愼案 注云 則良臣伏이라하니
고광기顧廣圻는 “장본藏本금본今本에 ‘’자 아래에 ‘’자가 있다.”라고 하였다. 내가 살펴보건대 구주舊注에 ‘즉량신복則良臣伏’이라고 하였으니,
是注所見本 亦有臣字 之所以三字 不當有하니 此與下句文法一律이라 今從盧顧校改 謂隱也
구주舊注가 보았던 역시 ‘’자가 있고 ‘지소이之所以’ 세 자는 응당 있지 않으니, 이는 아래 글의 문법과 마찬가지이다. 지금 노문초와 고광기의 교정을 따라 고쳤다. ‘’은 ‘(숨다)’을 이른다.

한비자집해(1) 책은 2019.10.2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