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韓非子集解(1)

한비자집해(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한비자집해(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0-150 其表子之閭하라 寡人將以爲令하야 令軍勿敢犯하리라
그대가 살고 있는 거리에 표시를 해두어라. 과인寡人이 명령을 내려 군사들이 함부로 침범하지 못하도록 할 것이다.” 하였다.
曹人聞之하고 率其親戚하고 而保釐負羈之閭者 七百餘家 此禮之所用也
조나라 사람들이 이 말을 듣고 자신의 친척들을 이끌고 희부기의 마을에 와서 목숨을 보전한 자가 7백여 집이나 되었다. 이는 바로 의 작용인 것이다.
故曹 小國也 而迫於晉楚之間하니 其君之危猶累卵也어늘 而以無禮涖之하니 此所以絶世也
그러므로 조나라는 작은 나라로서 나라와 나라 사이에서 핍박을 받고 있으니 그 임금의 위험함이 마치 계란을 쌓아놓은 것과 같은데도 무례함으로 대하였으니 이것이 가 끊긴 원인이다.
故曰 國小無禮하야 不用諫臣이면 則絶世之勢也라하노라
그러므로 “나라는 약소弱小한데 무례無禮하면서 하는 신하의 말을 따르지 않으면 이는 가 끊기는 형세가 된다.”고 말하는 것이다.

한비자집해(1) 책은 2019.10.2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