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韓非子集解(1)

한비자집해(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한비자집해(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0-68 而行其城郭及五官之藏하니 城郭不治하고 倉無積粟하며 府無儲錢하고 庫無甲兵하며 邑無守具
성곽城郭과 다섯 관아의 창고倉庫를 순시해보니, 성곽은 수리가 되지 않았고 곡물 창고에는 비축된 곡식이 없으며 돈 창고에는 저축된 돈이 없고 무기고에는 갑옷과 무기가 없으며 성읍城邑에는 수비守備할 장비가 없었다.
襄子懼하야 乃召張孟談曰 寡人行城郭及五官之藏호니 皆不備具 吾將何以應敵 張孟談曰 臣聞聖人之治 藏於(臣)[民]이요
조양자趙襄子가 두려워하여 곧 장맹담張孟談을 불러 “과인寡人이 성곽과 다섯 관아의 창고를 순시해보니 도무지 완비되지 않았다. 우리가 장차 어떻게 을 대응해야 하겠는가?”라고 말했다. 장맹담은 “은 들으니 성인聖人이 나라를 다스리는 방법은 백성에게 비축을 하지
○顧廣圻曰 臣 當作民이라
고광기顧廣圻:‘’은 응당 ‘’이 되어야 한다.

한비자집해(1) 책은 2019.10.2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