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韓非子集解(1)

한비자집해(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한비자집해(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7-22 問左右曰 誰加衣者아하니 左右答曰 典冠이라하다 君因兼罪典衣殺典冠이라
좌우에게 묻기를 “누가 옷을 덮어주었는가?”라고 하니, 좌우에서 대답하기를 “전관典冠입니다.”라고 하였다. 임금은 이 일로 인해 아울러 전의典衣(임금의 옷을 담당하는 관리)에게 죄를 내리고 전관典冠을 죽여버렸다.
○先愼曰 乾道本 殺作與어늘 意林 與作殺是也 今據改하노라 下文越官則死不當則罪라하니 是其證이라
왕선신王先愼건도본乾道本에 ‘’이 ‘’로 되어 있는데, ≪의림意林≫에 ‘’가 ‘’로 되어 있으니 옳다. 지금 이에 의거하여 고쳤다. 아래 글에 “직분을 넘어서면 사형에 처하고 합당하지 않으면 죄를 내린다.[월관칙사 부당칙죄越官則死 不當則罪]”라고 했으니 이것이 그 증거이다.

한비자집해(1) 책은 2019.10.2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