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韓非子集解(1)

한비자집해(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한비자집해(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0-21 遂行其意하다 居未期年하야
마침내 자기의 뜻대로 행동하였다. 1년이 지나지 않아서
○盧文弨曰 靈王死乾谿 在昭十三年이라
노문초盧文弨초 영왕楚 靈王건계乾谿에서 죽은 것은 노 소공魯 昭公 13년에 있었던 일이다.
顧廣圻曰 句有誤하니 이라
고광기顧廣圻:이 문구文句오자誤字가 있으니 ≪춘추좌씨전春秋左氏傳≫에는 ‘불과십년不過十年(10년을 넘기지 못할 것이다.)’이라 하였다.
역주
역주1 左傳云 不過十年 : ≪春秋左氏傳≫ 昭公 4년에 “子産見左師曰 吾不患楚矣 汰而愎諫 不過十年(子産이 左師를 보고 말하기를 “나는 楚나라를 두려워하지 않습니다. 임금이 거만하여 간언을 받아들이지 않으니, 10년을 넘기지 못할 것입니다.” 하였다.)”이라 하였다.

한비자집해(1) 책은 2019.10.2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