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韓非子集解(1)

한비자집해(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한비자집해(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0-58 諫曰 彼請地於韓한대 韓與之하니이다 今請地於魏어늘 魏弗與
조가趙葭하였다. “저 지백知伯한씨韓氏에게 토지를 분할해달라고 요청하자 한씨는 토지를 분할해주었습니다. 지금 우리 위씨魏氏에게 토지를 분할해달라고 요청하는데 위씨가 주지 않으면
則是魏內自强하야 而外怒知伯也 如弗予 其措兵於魏必矣니이다
이는 위씨가 안으로 스스로 강대强大함을 믿고서 밖으로 지백智伯의 노여움을 사는 일입니다. 만일 토지를 분할해주지 않으면 장차 우리 위씨에게 군대를 보내 공격할 것이 틀림없습니다.”
○先愼曰 必矣下 趙本有不如予之四字하니 是也 策有
왕선신王先愼:‘필의必矣’ 아래에 조본趙本에는 ‘불여여지不如予之(주는 것만 못하니)’의 네 글자가 있으니, 있는 것이 옳다. ≪전국책戰國策≫ 〈조책趙策〉에는 있다.
역주
역주1 趙葭(가) : 魏宣子의 謀臣이다.

한비자집해(1) 책은 2019.10.2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